뉴스

'싱글맘' 조민아, 새 직업 공개 "제가 아픈게 신병…명리학 공부 5년"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08.11 12:49

    사진 : 조민아 인스타그램
    사진 : 조민아 인스타그램

    조민아가 새로운 직업을 공개했다.

    10일 조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감 능력이 좋아서 다른 사람의 이야기를 진심을 다해 들어주고, 어릴 때 부터 촉이 좋았던 제가 이렇게 타로마스터가 되었는데요. 타로와 사주 명리학을 공부한지도 벌써 5년이 되어갑니다"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어 "심리 상담사, 심리 분석사, 타로 심리상담사, 사주 명리 전문 상담사 등 자격증들을 취득하고 나서도 배움은 끝이 없기에 더 깊어지고 싶어 꾸준하게 공부를 해왔어요"라고 남다른 노력을 덧붙였다.

    남다른 운명을 강조하기도 했다. 조민아는 "1년 전에 타로를 보러 갔는데 이미 다 알고 있는 사람이 왜 여기 왔냐고, 옆 자리 앉아서 다른 사람 앞날 봐주라는 이야기를 듣기도 했고, 올초에 신당에서 했던 유튜브 촬영에서는 제가 아픈 게 신병이고 신이 거의 와서 내가 생각한 게 답이니까 생각한대로 마음 먹은대로 살면 된다는 이야기를 무속인분께 듣기도 했습니다"라고 전했다.

    조민아는 "진심어린 공감과 종합적 분석을 통해 좋은 방향으로 이끌어 드리고 있습니다"라며 "마음이 지치고 힘든 분들, 방향을 잃어 혼란스러운 분들, 큰 일을 앞두고 선택의 기로에 놓인 분들, 살아갈 희망을 잃은 분들의 어디에도 털어놓지 못한 나만의 이야기들. 민아가 들어드릴게요"라며 글을 마무리 지었다.

    한편, 조민아는 2020년 11월 6세 연상의 일반인과 결혼해 이듬해 아들을 낳았지만, 이후 SNS를 통해 가정폭력을 암시하는 듯한 글을 수차례 올려 파경을 암시했다. 이후 지난해 12월 "6개월 간의 소송을 마무리하고, 아이는 제가 혼자 키우기로 했어요"라며 이혼 소송을 마무리 지었다고 밝혔다.

    '싱글맘' 조민아, 새 직업 공개 "제가 아픈게 신병…명리학 공부 5년"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