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조정식 前 SBS 아나운서 "TV조선 프로그램하려고 회사 관둬"(조선체육회)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7.17 18:56

    사진: TV CHOSUN 제공
    사진: TV CHOSUN 제공
    TV CHOSUN의 리얼 스포츠 예능 ‘조선체육회’에 전격 합류한 전 SBS 아나운서 조정식이 “조선체육회에 합류하려고 SBS를 그만뒀다”고 폭탄 선언을 날렸다.

    ‘조선체육회’ 입사지원서에 ‘퇴사 이유’로 ‘조선체육회’라고 적으며 야심을 드러낸 새 멤버 조정식은 최근 첫 촬영에서 스포츠예능국장이자 프리랜서 선배 전현무에게 “이렇게 준비가 완벽한 프리랜서 아나운서는 처음”이라는 극찬을 들었다. 조정식은 “퇴사 전 롤 모델은 배성재 선배님이었지만 현재는 전현무 선배님”이라며 화답했다.

    그러면서도 그는 첫 합류 기사에 언급된 “전현무와 입담대결”은 자신의 의사가 아니라며 조심스러운 모습을 보이는 한편, TV CHOSUN 마이크를 처음 차고는 “바람피우는 것 같다”고 복잡한 심경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치밀한 준비 속에 전현무&배성재의 아성을 넘보는 ‘야심’의 소유자이기도 한 조정식은 SBS 재직 중이던 지난 6월 프리랜서 선언을 한 뒤 ‘조선체육회’로 넘어왔다. SBS 아나운서로서 2016 리우올림픽, 2018 평창동계올림픽, 2018 러시아월드컵, 2018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 캐스터를 두루 거쳤기에, 해박하면서도 신선한 ‘조선체육회’의 스포츠 중계를 맡기에 적임자라는 평가 속에 합류하게 됐다.

    대세 MC 전현무가 이끌고, 캐스터계 다크호스 조정식이 합류하며 2023 항저우 아시안게임을 정조준하고 있는 리얼 스포츠 예능 TV CHOSUN ‘조선체육회’는 8월 4일(금) 밤 10시 첫 방송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