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김영재, 송중기 父로 전성기 맞이…기묘한 인연 고백(라스)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6.21 10:55

    사진: MBC 제공
    사진: MBC 제공
    배우 김영재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 비하인드를 공개한다. 그는 부자관계로 연기호흡을 맞춘 송중기와의 기묘한(?) 인연을 고백한다고 알려져 호기심을 자극할 예정이다.

    21일(오늘)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최진혁, 김영재, 배유람, 신현수가 출연하는 ‘2023 방플릭스’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영재는 드라마 ‘하이에나’, ‘비밀의 숲 2’, ‘슈룹’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리고 있다. 지난해 종영한 ‘재벌집 막내아들’에서는 주인공 진도준(송중기)의 아버지 진윤기 역으로 출연, ‘송중기 아빠’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받았다. ‘라스’를 찾은 김영재는 ‘재벌집 막내아들’에 출연 후 주변에서 많이 알아본다면서 달라진 자신의 인기를 전한다.

    이날 김영재는 ‘재벌집 막내아들’ 에피소드를 풀공개한다. 먼저 자신의 아들 역으로 출연한 송중기에 대해 “실제로는 10살 차이 밖에 안 난다”라고 깜짝 고백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어 그는 ‘재벌집 막내아들’에서 만나기 전부터 송중기와 특별한 인연이 있다고 말해 호기심을 유발한다.

    김영재는 ‘재벌집 막내아들’을 촬영하는 동안 외모로 남다른 존재감을 자랑했다고 전해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그러면서 드라마 회식자리 비화를 털어놓는다. 김영재는 회식자리에서 미친 존재감을 뽐낸 배우가 있었다고 해 과연 정체가 누구인지 궁금증을 불러 모은다.

    또한 김영재는 드라마 ‘슈룹’의 뒷이야기도 공개한다. 그는 연기 호흡을 맞춘 김혜수에게 무한 칭찬을 받았던 명장면이 있다고 귀띔해 궁금증을 치솟게 한다.

    김영재는 과거 배우가 아닌 PD가 꿈이었다면서 하마터면 MBC PD가 될 뻔했다고 이야기해 눈길을 끈다. 이어 ‘연기 멘토’ 이정은과의 인연을 털어놓은 김영재는 이정은의 ‘이것’을 보고 소름이 돋았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김영재는 학창시절 강남을 뒤흔들었던 초절정 인기남 출신이었다고 셀프 자랑해 시선을 강탈한다. 특히 톱 여배우에게 편지까지 받았던 과거를 밝힌다. 과연 김영재에게 편지를 준 톱 여배우가 누구인지 본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높인다.

    ‘송중기 아빠’로 전성기를 맞이한 김영재와 송중기의 특별한 인연은 오늘(21일) 수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