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추성훈 "초등학교 5학년 때 첫 키스" 폭탄 고백 (안다행)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06.19 16:21

    사진 :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사진 :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안정환과 추성훈이 첫사랑 토크로 수다 꽃을 피운다.

    6월 19일 월요일 밤 9시 방송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연출 김명진, 이하 ‘안다행’) 128회에서는 안정환과 그의 절친들 추성훈, 배정남의 ‘내손내잡’(내 손으로 내가 잡는다)이 그려진다. 스튜디오에는 코요태 신지와 에이핑크 보미, 김동현이 함께한다.

    이날 안정환과 추성훈은 저녁 식사를 준비 도중 추성훈의 딸 사랑이의 연애에 대해 궁금해한다. “사라이 사춘기야?”라고 묻는 안정환의 질문에 추성훈은 칼날을 번쩍이며 이를 부인한다는 전언. 이에 추성훈이 들려주는 사랑이 근황과, 딸바보 아빠들이 나누는 살벌(?)한 딸의 연애 이야기가 궁금해진다.

    또한 이들은 첫사랑 이야기로 수다를 이어간다고 하는데. 이때 추성훈은 “첫키스는 초등학교 5학년 때, 첫사랑은 초등학교 2학년 때”라고 고백해 무인도를 발칵 뒤집어 놓는다. 반면 안정환은 “내 첫키스 상대는 와이프”라고 사랑꾼 남편의 모범 답안을 내놓아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안정환과 추성훈의 요절복통 첫사랑 토크는 오늘(19일) 밤 9시 방송되는 MBC ‘안다행’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