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소녀시대 태연 "나는 양파같은 사람…앞으로 공연도 즐기러 와주세요"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6.04 21:06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소녀시대 태연이 공연을 찾은 팬들에게 특별한 당부를 전했다.


    지난 3일과 4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는 태연의 다섯 번째 단독 콘서트 'The ODD of LOVE'(디 오드 오브 러브)가 개최됐다. 이번 공연은 지난 2020년 1월 열린 'THE UNSEEN'(디 언씬) 이후 약 3년 5개월 만에 단독 콘서트로 돌아오게 됐다.


    특히 이번 콘서트의 연출은 SM 퍼포먼스 디렉터 황상훈이 맡아 화려한 조명과 폭죽 및 불기둥, 향기를 입힌 종이 꽃가루 에어샷 등 다채로운 장치 및 효과로 다채로운 볼거리로 공연의 재미를 더했다.

    소녀시대 태연 "나는 양파같은 사람…앞으로 공연도 즐기러 와주세요"
    소녀시대 태연 "나는 양파같은 사람…앞으로 공연도 즐기러 와주세요"


    "너무 오랜만이죠?"라며 운을 뗀 태연은 "3년 동안 기다려주셔서 감사하다. 작년에 소녀시대 팬미팅으로 체조를 채웠고, 오늘 이렇게 혼자서 체조 경기장(KSPO DOME)을 채우게 됐다. 다 여러분들 덕분"이라며 감사를 전했다.


    태연은 이번 공연에서 'I'(아이), '사계 (Four Seasons)', '불티 (Spark)' 등 오랜만에 만나는 히트곡 무대는 물론, 'Set Myself On Fire'(세트 마이셀프 온 파이어), 'Weekend'(위크엔드), 'Cold As Hell'(콜드 애즈 헬), 'No Love Again'(노러브 어게인), '스트레스 (Stress)'와 같이 화려한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무대도 선보이며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또한 태연은 '그런 밤 (Some Nights)', '품 (Heart)', 'Better Babe'(베터 베이베), 'Fine'(파인) 등 그만의 독보적인 감성과 압도적인 가창력을 만끽할 수 있는 곡들까지 총 24곡의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 만능 보컬리스트다운 역량을 가감 없이 보여줘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소녀시대 태연 "나는 양파같은 사람…앞으로 공연도 즐기러 와주세요"
    소녀시대 태연 "나는 양파같은 사람…앞으로 공연도 즐기러 와주세요"

    태연은 이날 공연을 찾은 팬들 중 자신을 처음 보는 사람이 있냐고 물었고, 많은 관객들이 손을 들었다. 이에 태연은 "저는 근데 처음 봐서는 잘 모른다. 이렇게도 보고, 저렇게도 봐야 조금 알까말까 한다. 그래서 지금 처음 오신 분들은 다음에 또 오셔야 한다. 제가 좀 양파같은 그런 사람이다. 오늘 공연이 다가 아니니까 앞으로도 공연할 때마다 많이 즐기러 와주세요"라고 당부를 더했다.


    실제 이날 공연 이후 태연은 아시아 투어를 전개할 계획이다. 그는 "지난 공연은 3회를 했던 것 같은데, 이번에는 2회라서 벌써 오늘이 마지막이다"라며 "이제는 아시아 투어로 이어질 계획이다. 이미 공개된 나라들에서 일단 진행 계획이고, 추후에 공개될 나라들도 있다"라고 전해 기대감을 한층 높였다.


    한편, 서울 공연을 성황리에 마친 태연은 오는 6월 10일 홍콩, 24일 대만에서 'TAEYEON CONCERT - The ODD Of LOVE' 콘서트를 이어 펼친다.

    소녀시대 태연 "나는 양파같은 사람…앞으로 공연도 즐기러 와주세요"
    소녀시대 태연 "나는 양파같은 사람…앞으로 공연도 즐기러 와주세요"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