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김하늘X정지훈, '화인가 스캔들' 캐스팅 확정…골프선수와 보디가드 호흡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5.26 13:44

    사진: 아이오케이, 레인컴퍼니 제공
    사진: 아이오케이, 레인컴퍼니 제공
    디즈니+가 김하늘과 정지훈, 두 배우의 매혹적인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화인가 스캔들'의 공개를 확정했다.

    '화인가 스캔들'이 김하늘과 정지훈의 매혹적인 만남이 기대되는 캐스팅을 공개했다. '화인가 스캔들'은 화인 그룹의 후계자와 결혼하면서 상류층의 완벽한 삶을 꿈꾸던 '완수'가 언제나 자신의 곁을 지켜주는 보디가드 '도윤'을 만나며 화인가의 비밀을 마주하게 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영화부터 드라마까지, 로맨스뿐만 아니라 액션, 스릴러 등 장르를 넘나들며 자신만의 스타일로 다채로운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고 있는 배우 김하늘이 '완수' 역을 맡아 극을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골프 선수로 최정상의 위치까지 오른 '완수'는 화인 그룹의 후계자와 결혼하면서 재단의 이사장이 되어 자선활동을 통해 세계적인 명성을 얻은 인물이다.

    여기에 가수에서 배우로, 국내뿐만 아니라 할리우드 진출까지 다방면에서 활약하며 대중을 사로잡은 배우 정지훈이 '도윤' 역을 맡았다. 경찰대 출신으로 뛰어난 무술 실력을 갖춘 그는 나름의 목적을 가지고 화인 그룹의 경호팀에 들어가 '완수'의 경호 업무를 맡게 된다. 화인가에서 각기 다른 욕망을 가진 사람들과 충돌하면서 오로지 '완수'를 지켜야 하는 '도윤'과 그를 바라보는 '완수'로 만난 김하늘과 정지훈. 대기업 상류층을 배경으로, 각자 다른 위치와 상황에서 만난 두 캐릭터를 통해 매혹적인 관계로 새로운 서사를 완성해 나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드라마 '뉴하트', '선덕여왕', '최고의 사랑' 등 섬세하고 안정적인 연출을 높게 평가받으며 흥행작들을 선보인 박홍균 감독이 연출을 맡았고, 드라마 '사랑만 할래', '세자매' 등 매력적인 캐릭터 구축과 신선한 로맨스로 주목받은 최윤정 작가가 대본을 맡아 작품의 완성도를 높인다.

    김하늘과 정지훈의 매력적인 만남이 기대되는 '화인가 스캔들'은 오직 디즈니+를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