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언니들 공포에 떨게 한 아이브 안유진, '지구오락실2' 좀비게임 스타트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5.26 11:40

    사진: tvN 제공
    사진: tvN 제공
    tvN ‘뿅뿅 지구오락실2’가 꿀잼 보장 좀비 게임을 예고, 본방사수를 부르고 있다.

    26일(금) 저녁 8시 40분에 방송되는 tvN ‘뿅뿅 지구오락실2’에서는 자유 시간에 사용할 수 있는 용돈이 걸린 좀비 게임이 시작된다. 특히 이은지, 미미, 이영지, 안유진 중 54초 만에 초고속으로 항복하며 꼴찌에 등극하는 비운의 용사가 있다고 해 흥미를 끌어올리고 있다.

    3명의 좀비와 1명의 인간으로 나뉘어 개인전으로 진행되는 좀비 게임은 버텨낸 시간이 긴 순서대로 등수를 매겨 용돈이 차등 지급된다. 그런 가운데 용사들의 깜짝 아이디어로 용돈을 받지 못하는 4등은 나영석 PD와 발트해 여행을 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를 얻게 된다고 해 그 주인공은 누가 될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가장 먼저 인간 미미와 좀비 이은지, 이영지, 안유진의 대결이 펼쳐진다. 좀비 역할에 몰입해 소리만 요란한 이은지, 이영지, 안유진의 허술함에 미미는 요리조리 빠져나가며 뜻밖에 ‘웃참 챌린지’로 재미를 선사한다.

    또한 막내 안유진의 카리스마가 폭발한다. 허우적대는 이영지를 본 제작진이 “옆으로 뻗어야지 팔을”이라고 말하자 “누구야 옆으로 안 뻗은 사람”이라고 차갑게 이야기하는 것. 이에 이은지는 “나 얘가 무서워서 못 하겠어요”라고 토로한다고.

    무엇보다 인간 안유진과 좀비 이은지, 미미, 이영지의 대결에서는 좀비들의 불협화음이 폭소를 유발할 예정이다. 소통 불가에 방향 감각마저 없는 이영지 때문에 언니들의 혈압이 상승하는 것. 게다가 미미와 이영지가 티격태격하자 이은지는 “야 너네 싸울 거면 그냥 한국 가자”라며 지친 기색을 드러낸다고.

    이은지, 미미, 이영지, 안유진의 우당탕탕 좀비 게임 결과는 오늘(26일) 저녁 8시 40분에 방송되는 tvN ‘뿅뿅 지구오락실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