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방송

천우희 "'이로운' 존재? 행복한 감정을 주고받게 만드는 모든 것" [화보]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5.24 16:32

    01/07

    천우희의 '이로운 화보'가 공개되었다.

    '천의 얼굴' 천우희가 패션매거진 '지큐 코리아' 6월호 화보에서 다채로운 면모를 선보였다. 그는 부드러우면서도 강렬하고, 사랑스러우면서도 시크한 매력을 선사하며 '화보 천재'로서의 진면목을 증명했다.

    천우희는 비비드한 톤의 레드와 오렌지부터 파스텔 톤의 민트와 옐로우 의상을 모두 소화, 다양한 무드를 이끌어냈으며, 유니크하면서도 감각적인 포즈와 여유로운 눈빛으로 화보의 완성도를 더욱 높였다.

    올해 영화 '스마트폰을 떨어뜨렸을 뿐인데'로 현실 스릴러의 묘미를 전하며 글로벌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은데 이어, '이로운 사기'로 안방극장을 공략하며 '이로운' 연기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천우희. 그는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작품 선택의 기준에 대해 "인물에 대한 '연민'이 중요하게 적용되는 것 같다. 극은 배우를 통해 소개된다. 누군가에게 어떤 시각을 제시하는 건 배우인 제 몫인데, 그건 '연민'을 관통하면서부터 시작되는 작업이다. '연민'은 인물이나 작품 속, 어떤 모습으로든 존재하는데 '내가 그걸 어떻게 이해하고 동요해서 표현할 수 있을까'의 고민이 늘 선택의 가운데서 기준을 잡아주었다"고 전했다.

    그렇다면 요즘 그가 '이롭다'고 느끼는 존재는 무엇일까. 이 같은 질문에 "행복한 감정을 주고받게 만드는 모든 존재들"이라고 답한 천우희는 이내 "경험과 배움은 무조건 다 이롭다고 생각한다. 그 과정에서 오는 성찰의 모습들도 모두"라고 밝혔다.

    한편 천우희가 함께한 화보와 인터뷰는 '지큐 코리아' 6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