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조선의 사랑꾼'에 전해진 '리얼 임신' 소식…박수홍vs최성국 중 있을까?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5.14 09:44

    사진: TV CHOSUN 제공
    사진: TV CHOSUN 제공

    '조선의 사랑꾼'에 예비 '조선의 학부모'가 탄생한다.


    15일 방송될 TV CHOSUN 순도 100% 리얼 다큐예능'조선의 사랑꾼'에서는 스튜디오에 출근한 '사랑꾼즈' MC들에게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소식이 전해진다. 바로 '사랑꾼즈' MC들 중 한 명이 2세의 심장 소리를 들려준 것이었다. "이 소리가 뭔지 맞혀 보라"며 들려준 태아의 심장 소리에 '사랑채' 스튜디오는 그야말로 발칵 뒤집혔고, 소름 돋는(?) 임신 풀 스토리에 '사랑꾼즈'들은 눈물까지 흘리며 축복을 쏟아냈다.


    2세 소식의 주인공은 '조선의 사랑꾼'에 이어 '조선의 학부모'가 된다며 "드라마처럼 '우와~' 하게 되지는 않았다"며 "난 지금부터 뭘 어떻게 해야 할까, 어떻게 해야 올바른 걸까...여러 가지 생각이 들었다"고 리얼한 소감을 전했다.


    지난 주 '조선의 사랑꾼'에서는 '사랑꾼즈' MC 군단 박수홍X박경림X최성국X오나미X임라라가 마침 2세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 바 있다. 이미 중학생 자녀가 있는 박경림을 제외한 기혼자 3인(박수홍, 최성국, 오나미)은 모두 결혼한 지 얼마 안 되었으며, 임라라는 결혼을 코앞에 두고 있다.


    때문에 이날 오나미는 "우리 중에 누구한테 먼저 아이가 생길까?"라며 설레어 했다. 이에 박수홍은 "내기를 하자"며 먼저 출산하는 사람에게 '비싼 유아차'를 사주자고 제안하기도 했다. 최성국은 "n분의 1로 하는 거야?"라며 관심을 보였지만, '육아 선배' 박경림은 "딱 그 시기만 타는 거니까, 중고 마켓에서 사도 된다"고 팁을 전했다. 이처럼 이야기를 나눈 지 딱 일주일 만에 정말로 2세 소식을 전하게 된 행운의 주인공이 누구인지 관심이 집중된다.


    모두의 축복 속에 깜짝 2세 소식을 전한 '사랑꾼즈' MC가 누구인지는, 15일 월요일 밤 10시 TV CHOSUN 리얼 다큐예능 '조선의 사랑꾼'에서 공개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