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국악 기반 30대 트로트 여가수, 사망설에 SNS 애도 물결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5.13 08:35

    사진: 픽콘DB
    사진: 픽콘DB

    한 트로트 여가수의 사망설이 제기됐다.


    지난 12일 스포츠경향은 가수 A씨(30)가 숙소에서 숨진 채 발견이 됐다고 단독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A씨는 대학에서 국악을 전공한 재원으로 판소리를 기반으로 한 가창력으로 주목, 이후 트로트 가수로 활동해왔다.


    올해 초 한 지상파 음악경연 프로그램에 출연해 주목 받은 A씨는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도 출연해 주목을 받았다. 이에 여러 매체가 A씨와 측근 등에 연락을 취했으나 아직까지 소식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A씨로 추정되는 인물의 SNS에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제발 아니기를", "무슨 일이에요? 아니죠?"라고 애도와 걱정의 댓글부터 "정확한 뉴스도 없는데 기다려보자", "아직 확실하지 않은 것 같은데 댓글 함부로 달지 말아달라"는 등의 댓글 등이 달리며 염려의 마음을 전하고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