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진구X공승연, '제24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식 MC 선정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04.14 13:50

    사진 : 바로엔터테인먼트
    사진 : 바로엔터테인먼트

    배우 진구와 공승연이 '제24회 전주국제영화제'의 문을 연다.

    14일 전주국제영화제 측은 "배우 진구와 공승연이 오는 4월 27일(목) 18시 30분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모악당에서 열리는 제24회 전주국제영화제(공동집행위원장 민성욱·정준호)가 개막식 사회자로 선정됐다"라고 밝혔다.

    4월 27일(목)에 개최되는 개막식은 18시 30분에 레드카펫 게스트 입장 후, 세계태권도연맹 시범단의 공연, 우범기 조직위원장의 개막선언, 민성욱, 정준호 공동집행위원장의 환영사, ‘J 스페셜: 올해의 프로그래머’ 소개, 각 경쟁 섹션별 심사위원 소개의 순으로 진행된다.

    이날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식은 개막작 '토리와 로키타' 상영으로 마무리될 예정이다. 장 피에르 다르덴, 뤽 다르덴 감독의 '토리와 로키타'는 벨기에 도시를 배경으로 한 어린 소년과 사춘기 소녀의 소외된 이주민들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다르덴 감독의 최초 내한이 제24회 전주국제영화제를 통해 이뤄지는 만큼 많은 이의 관심과 이목이 쏠리고 있다.

    제24회 전주국제영화제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4월 27일(목)부터 5월 6일(토)까지 전주 영화의거리 일대에서 개최된다. 열흘간 42개국 247편의 영화를 상영하며, 한국 단편 38편은 온라인으로도 만나볼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