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테니스 전국대회 우승' 홍수아, '내일은 위닝샷' 합류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4.07 13:18

    사진: MBN 제공
    사진: MBN 제공
    ‘한국 테니스 레전드’ 이형택이 사령탑을 맡은 MBN ‘열정과다 언니들의 내일은 위닝샷’(이하 ‘내일은 위닝샷’)이 여자 연예인으로 구성된 테니스팀 창단을 앞두고 ‘입단 오디션’을 개최한다.

    오는 14일(금) 밤 10시 20분 첫 방송되는 ‘내일은 위닝샷’은 이형택 감독과 매니저 이이경이 의기투합해 연예계 최강 女테니스팀을 창단하는 것은 물론, 이들이 정식 경기에 도전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국내 최초 테니스 예능이다.

    이번 테니스 선수단 모집 오디션에는 송은이를 필두로 홍수아, 신봉선, 황보, 고은아, 한보름 등 그야말로 테니스에 진심인 ‘열정 과다한 언니들’이 대거 지원해 숨겨뒀던 테니스 실력을 마음껏 발산할 전망이다.

    특히 “테니스 프로그램 섭외 1순위는 바로 나”라며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인 홍수아는 연예인 최초 테니스 전국대회에서 우승한 실력자이자, ‘국화부’ 최연소 구력자로 이형택 감독의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실제로 홍수아를 만난 이형택 감독은 “정말 잘 뛰고 어떤 공이라도 받아 넘기는 테니스를 구사한다”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여기에 “솔직히 이형택 감독님의 테니스팀에 너무 들어가고 싶다”며 리스펙트와 러브콜을 보낸 신봉선, 황보 등이 ‘내일은 위닝샷’의 팀원으로 합류할 수 있을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이외에도 걸그룹 CLC 멤버 권은빈, 모델 지현정, 레인보우 출신 배우 고우리, 배우 손성윤, 트로트 가수 정다경 등 다양한 MZ피플도 입단 테스트에 지원한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쏠린다.

    과연 치열한 경쟁을 뚫고 발탁될 ‘열정 과다 언니들’이 누구일지, 또한 이들이 이형택 감독, 이이경 매니저와 손잡고 어떤 감동과 눈물의 성장드라마를 써내려갈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지는 MBN ‘열정과다 언니들의 내일은 위닝샷’은 오는 4월 14일(금) 밤 10시 20분 첫 회를 방송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