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장희진, 이지아 '킬러' 과거 알았다…김순옥 표 반전에 반전 (판도라)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03.19 10:41

    사진 : tvN ‘판도라 : 조작된 낙원’ 3회 캡처
    사진 : tvN ‘판도라 : 조작된 낙원’ 3회 캡처

    장희진이 이지아가 킬러 오영이었다는 것을 알고 충격에 휩싸였다.

    지난 18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판도라 : 조작된 낙원’(크리에이터 김순옥, 연출 최영훈, 극본 현지민) 3회는 가족과 다름 없는 홍태라(이지아)와 고해수(장희진)의 비극적인 운명이 그려졌다.

    20년 전 한울정신병원에 잡혀온 홍태라는 동생 백오와 함께 도망치다가 들개에 물려 왼쪽 귓바퀴를 다쳤다. 동생을 지키기 위해 원장 김선덕(심소영)이 시키는대로 훈련을 감내하며 에이스 킬러로 살아남은 홍태라의 끈질긴 사투는 안타까움을 안겼다.

    하지만 김선덕은 악랄했다. 약속과 달리 동생도 킬러로 내몰았다. 분노한 홍태라는 동생과 함께 다시 한 번 탈출을 감행했다. 결과는 끔찍했다. 조실장(공정환)이  도망가다가 오토바이에 떨어진 홍태라의 동생을 차량으로 들이받고 홍태라를 절벽 아래로 밀어버리는 잔혹한 짓을 벌인 것. 간신히 목숨만 건지고 기억을 잃었던 홍태라는 알 수 없는 배후가 만든 참혹한 파라다이스에서 가짜 홍태라로 살다가 비극적인 기억을 되찾았다.

    스스로 판도라의 상자를 연 홍태라의 반격도 시작됐다. 홍태라는 자신의 운명을 멋대로 조작한 배후를 찾는 한편, 김선덕으로부터 가족과 고해수를 지켜야 했다. 고해수의 아버지 고태선 전 대통령(차광수)을 죽이라고 사주한 사람을 찾기 위해 김선덕을 역으로 매수했다. 또한 고해수에게 아버지 저격 사건의 진범이라면서 오영의 사진과 함께 한울정신병원 존재를 알려준 ‘해골 헬멧맨’이 자신과 고해수의 곁을 맴돌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 두 사람을 위협한 차량 폭탄 사고에서 ‘해골 헬멧맨’을 본 홍태라는 불길한 기운을 느꼈다. 표재현과 고해수에게 차마 진실을 말하지 못한 채 홀로 싸우는 홍태라의 고군분투는 처절했다.

    그러나 아슬아슬한 비밀은 오래가지 못했다. 누군가로부터 진짜 홍태라 사진을 받은 고해수. 그리고 진짜 홍태라가 교통사고로 죽었다는 것을 알게 된 그는 혼란에 휩싸였다. 여기에 홍태라가 왼쪽 귓바퀴가 없는 걸 알게 된 고해수는 “태라 언니가 오영이었어?!”라고 확신하며 충격에 빠졌다. 두 사람의 모습이 교차되는 강렬한 엔딩은 피할 수 없는 격랑을 예고하며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이날 금조 회장 장금모(안내상)의 의뭉스러운 면모도 드러났다. 앞서 한울정신병원 수간호사 정유선(양서빈)은 고해수에게 오영의 존재를 말했다가 김선덕에게 납치됐다. 김선덕은 정유선을 사주한 사람이 장금모의 비서실장인 엄상배(성창훈)라는 것을 알게 됐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장금모는 장도진(박기웅)과 홍유라(한수연)의 밀회도 알고 있었고 출마 선언을 한 표재현(이상윤)의 약점은 더 비쌀 거라면서 홍태라와 표재현까지 감시하며 충격을 안겼다. 홍태라의 운명을 조작한 배후가 홍유라에게 장도진과의 은밀한 관계를 빌미로 협박해 새로운 지시를 내렸던 상황. 장금모가 베일에 가려져 있는 섬뜩한 배후일지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슈퍼 침팬지 레드 죽음의 비밀도 드러났다. ‘해치’ 연구소 박사 양세진(고윤빈 분)을 통해 스마트패치 후유증으로 레드의 뇌손상이 시작되며 실험이 실패했다는 것을 알게 된 표재현. 딸이 아파서 수술비와 치료비가 필요했던 경비원(이범찬)이 한경록(정재성) 쪽 사람에게 돈가방을 받은 걸 알고 있었던 표재현은 경비에게 레드를 죽이라고 했다. 스마트패치 부작용을 감춰야 했던 표재현은 레드의 뇌손상 기록이 담긴 하드디스크를 제거해 불에 태웠다. 가정적인 남편이자 다정다감한 아빠, 탄탄대로 인생의 야망가 표재현의 새로운 얼굴이 긴장감을 높이는 순간이었다. 그리고 또 한 번의 반전이 펼쳐졌다. 불에 타기 전 하드디스크를 손에 넣은 장금모는 아들 장도진에게 레드의 부작용 기록을 넘겼다. 표재현의 비밀을 알게 된 장도진은 큰 충격에 빠졌다.

    이 가운데 장도진은 틀어진 고해수와의 사이를 회복하기 위해 노력했다. 지쳤다는 핑계로 고해수의 아버지 사건에 무심했다고 미안하다고 사과하고, 홍유라에게 이별 통보도 했다. 하지만 홍유라는 장도진에게 집착했다. 더욱이 홍유라가 구성찬(봉태규)도 만나고 있다는 사실이 드러나며 충격을 선사했다. 홍유라도 움직이기 시작했다. 배후에게 새로운 지시를 받은 홍유라는 구성찬 몰래 무언가 애타게 찾으며 불안감을 안겼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판도라 : 조작된 낙원’ 4회는 오늘(19일) 밤 9시 10분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