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새소년 황소윤 "BTS RM, 다짜고짜 무릎 꿇었다" 폭로 (박재범의 드라이브)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03.19 09:34

    사진 : KBS '더 시즌즈-박재범의 드라이브'
    사진 : KBS '더 시즌즈-박재범의 드라이브'

    새소년 멤버 황소윤이 방탄소년단 멤버 RM과 작업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19일 방송되는 KBS 2TV 뮤직 토크쇼 '더 시즌즈-박재범의 드라이브'에는 가수 김조한, 챈슬러, 지올 팍(Zior Park), 밴드 소란, 새소년의 리더 황소윤이 출연한다.

    이날 밴드 새소년의 리더 황소윤이 솔로로 '더 시즌즈-박재범의 드라이브'를 찾는다. 최근 발매한 두 번째 정규앨범 '에피소드1 : 러브(Episode1 : Love)'의 타이틀곡 'Smoke Sprite(스모크 스포트라이트)'가 전 세계에서 주목 받고 있는 가운데, 방탄소년단 RM과의 특별한 인연이 본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또 황소윤은 앨범 작업을 약속한 첫 날부터 RM이 다짜고짜 무릎을 꿇고 곡의 첫 소절로 'Take on my knees'을 제안했다며 숨겨둔 작업 비하인드를 밝혀 재미를 더한다. 이밖에도 'Yesterday(예스터데이)' 커버 요청에 박재범과 함께 즉석으로 보컬 호흡을 맞춰 관객들에게 하나뿐인 무대를 선물한다.

    이밖에도 '알앤비 대디' 김조한과 '알앤비 갱스터' 챈슬러가 박재범과의 특별한 인연을 전한다. 김조한은 과거 제자였던 박재범에 대해 "음악성이 원래 뛰어난 친구, 재능을 아끼지 않아"라고 극찬하며 훈훈한 감동을 전한다. 또 챈슬러, 박재범과 함께 즉석 알앤비 트리오를 선보인다. 독보적 음색의 세 아티스트가 선보이는 무대는 '더 시즌즈-박재범의 드라이브'에서만 만날 수 있어 기대감을 높인다.

    정마에의 쿵치타치 기타 세션 이태욱이 소속된 밴드 소란도 출연한다. 통통 튀는 무대 에너지 속 거침없는 솔직 토크가 박재범을 당황케 했다는 후문. 보컬 고영배는 과거 장래희망으로 AOMG 입단을 꼽을 정도로 박재범에 대한 무한 존경심을 표하는가 하면, "박재범의 리더십, 잔소리 너무 멋있다. 무대와 토크, 모두 오디션이라 생각하고 임하는 중"이라고 밝혀 쉴 틈 없는 웃음을 자아냈다고.

    이날 신예 발굴 코너 '타라웃'에 출격한 독창적 음색의 전방위 아티스트 지올 팍은 과거 사업 실패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뒤늦게 음악을 시작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한다. 지올 팍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하고 박재범이 즉석 비트박스를 더한 뉴진스(NewJeans)의 'OMG' 또한 '더 시즌즈-박재범의 드라이브'에서만 만나볼 수 있다.

    이날 '더 시즌즈-박재범의 드라이브'를 통해 처음으로 지상파 무대에 오르는 지올 팍은 이 기세에 힘입어 대중의 픽을 굳건히 지켜 나갈 계획이다. 지올 팍의 페르소나, 기타리스트 한빈 킴 또한 무대에 올라 무대의 완성도와 재미를 더한다.

    한편, KBS '더 시즌즈-박재범의 드라이브'는 매주 일요일 밤 10시 55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

    새소년 황소윤 "BTS RM, 다짜고짜 무릎 꿇었다" 폭로 (박재범의 드라이브)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