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일타' 전도연 "감독님, '청바지 이렇게 잘 어울리는 사람 처음 봤다고'"[픽터뷰]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3.13 15:41

    사진: 매니지먼트 숲 제공
    사진: 매니지먼트 숲 제공
    전도연이 극 중 '행선'의 청바지룩을 언급했다.

    지난 6일 서울 마포구의 한 카페에서 tvN 드라마 '일타 스캔들'을 마친 전도연의 종영 라운드 인터뷰가 진행됐다.

    극 중 국가대표 반찬가게 사장 '남행선' 역으로 열연한 전도연은 사랑스러운 룩을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특히 유난히 청바지를 많이 입었던 전도연은 "저도 이렇게까지 끝날 때까지 청바지만 입을 줄은 몰랐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감독님이 촬영 중간에 '이렇게 청바지가 잘 어울리는 사람 처음 봤다'고 하셨다"며 "제 생각에는 그냥 입으면 다 잘 어울리는 게 청바지 같다"고 겸손해 했다.

    그러면서 전도연은 "제가 어릴 때부터 운동을 진짜 많이 했다. 운동을 너무 좋아해서 하루 종일 운동을 하기도 했다"며 "그런 것들이 지금의 체력에 도움이 된 것 같다. 지금도 일이 없을 때는 일주일에 3, 4일은 운동을 한다"고 덧붙였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