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티아라 출신 소연, ♥조유민과 대전 살이 중 화재로 대피 "빠른 복구 기도할게요"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3.13 09:30

    사진: 소연 인스타그램
    사진: 소연 인스타그램

    티아라 출신 소연이 대전 화재로 인해 대피한 근황을 알렸다.


    지난 12일 밤 대전광역시 대덕구 한국타어어 대전 공장에서 화재가 났다. 이날 시작된 불은 13일 오전까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소연이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희 집은 연기 때문에 냄새가 너무 심해서 일단 집에서 대피해 급하게 나왔는데 갑자기 토토로(반려견)를 데리고 갈 수 있는 호텔이 있는지 모르겠어요"라는 소식을 알렸다.


    그는 이어 "같이 대피한 아파트 주민 선수 가족 분들이랑 아파트에서 가장 가까운 호텔로 와서 화재 대피 상황이랑 반려견 동반에 대해 사정을 이야기 드리는 중"이라며 "오늘따라 바람이 많이 불어서 화재가 더 컸나봐요. 너무 안타까워요"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하지만 반려견 입실은 어렵다는 말을 듣고 집 부근으로 돌아갔다며 "불은 잘 안보이는데 다 통제하고 계시고 연기랑 냄새가 오히려 심해졌다"라며 "유민이가 내일 일정이 일찍 있는데 급한대로 차에서 자야할까봐요. 혹시 대피하신 반려견 가족 분들 참고하세요. 이 사고에 큰 인명 피해가 없기를 간절히 바라요"라고 말했다.


    이후 소연은 "감사하게도 걱정해주시는 분들, 정보주시는 분들, 집을 내어주는 선수님들 덕분에 감사한 마음도 함께하고 있어요"라며 "입실 가능한 호텔을 찾던 중, 집을 내어준 이진현 선수의 집에서 신세를 지게 되었다. 정말 감사한 마음이에요. 빠른 사고 복구 이뤄지길 기도할게요"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소연은 지난해 11월 축구 선수 조유민과 법적 부부가 됐다. 조유민은 대전하나시티즌 소속으로, 두 사람은 함께 대전에 거주 중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