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페셜

'음주운전 적발' 남태현, 대책 없는 구설史[핫토PICK]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3.09 08:17

    사진: 픽콘DB
    사진: 픽콘DB
    가수 남태현이 또 구설에 올랐다.

    지난 8일 SBS 측이 "남태현이 음주상태로 운전을 하다 경찰에 적발됐다"고 단독 보도했다.

    해당 매체에 따르면 남태현은 이날 새벽 3시 20분께 서울 강남에서 음주 사고를 냈다. 그는 한 도로변에서 차를 주차한 상태로 문을 열다 지나던 택시를 쳤고, 이후 7~8m 가량 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당시 남태현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14%로 면허 취소 수준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남태현은 과거 학폭 논란, 양다리뿐만 아니라 마약 관련 이슈로 구설에 오른 바 있다. 그룹 위너 활동 당시부터 학교 폭력 가해자라는 폭로가 있었던 남태현은 팀을 탈퇴한 후 사우스클럽이라는 밴드를 결성해 가수 활동을 이어갔다.

    이 가운데 지난 2019년에는 예능 '작업실'을 통해 남태현과 연인으로 발전한 장재인이 SNS를 통해 남태현이 다른 여성과 만남을 가지고 있었던 사실을 공개해 논란이 일었다.

    그뿐만 아니라 남태현은 지난해엔 마약 투약 혐의까지 받았다. '하트시그널3' 출신 서민재와 사귀던 중 서민재의 폭로로 마약 투약 혐의로 조사를 받은 것. 당시 서민재는 "남태현이 필로폰을 했다. 그리고 저를 때렸다"는 내용의 SNS 글을 남겼고 이후 남태현은 SNS에 "연인 사이 다툼이었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결국 사건이 경찰로 넘어갔고, 남태현과 서민재는 경찰 조사를 받은 바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