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변우석, 첫 영화 개봉작 "두번째 볼 때까지 제 얼굴만…세번째엔 눈물"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02.28 17:23

    사진 : 픽콘DB
    사진 : 픽콘DB

    변우석이 영화 '소울메이트'로 첫 스크린 도전에 나선다.

    28일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영화 '소울메이트'의 언론시사회가 진행돼 배우 김다미, 전소니, 변우석, 그리고 민용근 감독이 참석했다. '소울메이트'는 첫 만남부터 서로를 알아본 두 친구 ‘미소(김다미)’와 ‘하은(전소니)’, 그리고 ‘진우(변우석)’가 기쁨, 슬픔, 설렘, 그리움까지 모든 것을 함께 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

    변우석은 '소울메이트'를 시사회에서 본 것까지 총 세번 봤다. 그는 "처음 봤을 때는 진우밖에 안보였고. 두번째 봤을 때도 저밖에 안 보였다"라고 솔직하게 밝혀 현장을 폭소케했다.

    이어 "세번째 보니까 미소랑 하은이의 감정이 와닿았다. 그만큼 영화를 누구의 시선으로 보느냐에 따라 달라지는 것 같다. 영화를 캐릭터의 시선으로 봐주시면 훨씬 더 아름다운 영화가 될거라고 생각이 든다"라고 덧붙였다.

    감정이입이 되어서 보니 눈물이 고였다. 변우석은 "포토타임도 있고해서 울면 안된다고 생각했는데, 보다가 눈물이 나서 열심히 울고 이 자리에 왔다. 그만큼 재미있게 봤다. 보시는 분들도 재미있게 봐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바람을 전했다.

    한편, '소울메이트'는 오는 3월 15일 개봉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