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김다미 "10대부터 지금까지 담아낼 수 있어 행복하고 영광"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02.28 17:20

    사진 : 픽콘DB
    사진 : 픽콘DB

    김다미가 영화 '소울메이트'에서 미소 역을 선보인 것에 대한 만족감을 전했다.

    28일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영화 '소울메이트'의 언론시사회가 진행돼 배우 김다미, 전소니, 변우석, 그리고 민용근 감독이 참석했다. '소울메이트'는 첫 만남부터 서로를 알아본 두 친구 ‘미소(김다미)’와 ‘하은(전소니)’, 그리고 ‘진우(변우석)’가 기쁨, 슬픔, 설렘, 그리움까지 모든 것을 함께 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

    김다미는 '청춘'을 연기한 소감을 전했다. 그는 "청춘을 연기할 시간이 배우로서 짧은 것 같다. 제 나이에 10대부터 지금 나이까지를 담아낼 수 있어서 배우로서 행복하고 영광이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저도 영화관에서 처음으로 작품을 봤는데, 찍을 때는 몰랐던 순간들이나 하은이와 진우의 모습이 더 자세하게 보이는 것 같았다. 저는 미소보다 하은이와 진우에게 이입이 많이 되더라. 보시는 분들도 보실 때마다 미소, 하은, 진우의 시점으로 다양하게 보실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다"라며 함께한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전했다.

    한편, '소울메이트'는 오는 3월 15일 개봉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