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성스러운 아이돌' 이장우 "악역 도전, 선한 역보다 더 재밌어"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2.08 16:00

    사진: tvN 제공
    사진: tvN 제공
    이장우가 악역에 나선 소감을 전했다.

    8일 오후 tvN 새 수목드라마 '성스러운 아이돌'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려 박소연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민규, 고보결, 이장우, 탁재훈, 예지원이 참석했다.

    '성스러운 아이돌'은 하루아침에 대한민국 무명 아이돌이 된, 이 세계 대신관 램브러리의 성스럽고 망측한 연예계 적응기를 다룬 드라마. 이장우는 이세계의 마왕이자 현실에선 기업의 부회장 '신조윤' 역을 맡아 악역에 도전한다.

    악역을 맡게 된 소감을 묻자 이장우는 "예전부터 현실감 없는 강한 캐릭터를 해보고 싶었는데 그동안은 그런 배역이 안 들어오더라. 이번에 기회가 와서 해보게 됐는데 너무 재밌었다"고 기대감을 전했다.

    이어 "초능력을 쓰고, 인간들을 무시하고 그런 캐릭터를 해보니까 '왜 선한 역할보다 더 재밌지'하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당분간 사고 안 치게 집에만 있어야 할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성스러운 아이돌'은 오는 15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