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키, 태연X이창섭과 꼼데와 가르송 11번째 생일 파티…개판 예고(나혼산)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2.03 14:55

    사진: MBC 제공
    사진: MBC 제공
    ‘나 혼자 산다’ 샤이니 키가 반려견 꼼데와 가르송의 11번째 생일 파티에 절친 '제로 맘' 태연과 '구리 파파' 이창섭을 초대한다. 사람 셋, 개 4마리가 모인 가운데 하울링이 전염되는 난장판 파티가 예고돼 웃음을 유발한다.

    오늘(3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키 아빠가 준비한 꼼데와 가르송의 11번째 생일 파티가 공개된다.

    키는 노견이 된 반려견 꼼데와 가르송을 위한 생일 파티를 개최해 절친 소녀시대 태연과 비투비 이창섭을 초대한다. 먼저 태연은 반려견 제로와 함께 생일 파티에 참석한다. 그는 ‘까맣고 예쁘게’라는 이번 파티 콘셉트에 맞춰 드라마 '웬즈데이' 속 캐릭터로 완벽 변신해 시선을 강탈한다. 또한 태연은 꼼데와 가르송을 위한 생일 케이크 베이킹까지 하며 파티에 진심인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태연은 이번 모임의 주최자 키가 파티 의상으로 갈아입기 위해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제로를 비롯해 꼼데와 가르송까지 개 3마리를 돌본다. 이때 그는 테라스 밖으로 뛰쳐나간 꼼데와 가르송을 실내로 들이기 위해 간절히 부르짖는가 하면, 테라스에서 일탈(?)을 즐기는 개들을 보곤 “가지가지 하네”라며 멘탈이 털린다고 해 이유를 궁금하게 한다.

    비투비 이창섭은 반려견 구리와 함께 생일 파티에 등장한다. 사람 셋에 개 4마리가 되자 생일 파티는 순식간에 난장판이 된다. 한 마리가 짖으면 다른 반려견들도 덩달아 짖는 하울림 전염 현상이 이어진다. 키는 통제 불가능한 상황에 고개를 절레절레 젓는다고.

    이후 키와 이창섭은 둘만 남아 파티를 즐기며 저세상 텐션으로 화제를 모은 군악대 연주회 영상 감상 타임을 갖는다. 또한 당시 하이 텐션을 자랑한 이유를 비롯해 군 시절 비하인드 에피소드를 공개할 예정. 추억 여행에 푹 빠진 키와 이창섭의 '브라보 마이 라이프’ 노래 열창까지 예고돼 본방 사수 욕구를 자극한다.

    태연과 이창섭이 함께한 꼼데와 가르송의 난장판 생일 파티는 오늘(3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