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51세' 미나, 홀터넥 브라톱 입고 볼륨감·복근 자랑…"30대로 보여요"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2.01 09:02

    사진: 미나 인스타그램
    사진: 미나 인스타그램
    미나가 폴댄스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를 자랑했다.

    지난달 31일 미나가 자신의 SNS에 "오늘은 개인 연습. 처음으로 마스크 빼고 운동하니 너무 편하네요. 오랜만에 눈바디. 엘보 쓰는 동작이라 멍"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미나는 거울 앞에 다리를 쩍 벌리고 앉아 군살 하나 없는 몸매를 자랑하고 있다. 홀터넥 브라톱에 짧은 팬츠를 입은 미나는 우월한 볼륨감과 복근으로 51세 나이가 믿기지 않는 미모를 과시했다. 특히 폴댄스를 연습하다 다친 듯 팔뚝 안쪽에 시퍼런 멍이 든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살살하세요", "언니 진짜 30대로 보여요", "정말 아름다워요" 등의 댓글을 달고 있다.

    한편, 미나는 지난 2018년 17세 연하 류필립과 결혼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