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방송

'송혜교가 갑자기 늙었다'는 말에 송혜교 등판[화보]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1.26 11:57

    01/12

    송혜교가 '더 글로리' 비하인드를 털어놨다.

    26일 패션 매거진 <엘르코리아> 측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더 글로리'로 대표작을 새로 쓴 송혜교와 함께한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파트2는 정말로 더 재밌을 것"이라고 강조한 송혜교는 작품 속 '문동은'이 되기 위한 그간의 노력을 전했다. 그는 "거의 메이크업을 하지 않고, 조명도 그런 모습을 살려주는 방향으로 갔다"며 "동은이는 사는 내내 고생만 했는데 완벽하게 관리받은 모습으로 나온다면 그건 정말 말이 안 된다고 생각했다. 송혜교가 갑자기 늙었다는 말도 있는데, 당연히 저도 나이가 들었다"라고 말했다.

    특히 극 중 '주여정'(이도현) 앞에서의 노출신 비하인드를 전했다. 송혜교는 "동은이 외적으로 피폐해 보였으면 좋겠다고 생각해서 이미 살을 많이 뺀 상태였다"라며 "상철르 드러내는 장면을 찍을 땐 식단을 더 조절했다. 그렇게 찍었는데도 아쉽더라"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대역을 고려하지 않았느냐는 물음에 "정말로 중요한 장면이지 않나. 섹슈얼한 장면도 아니고, 이게 '문동은'이라는 걸 보여주는 장면이기 때문에 대역을 썼다면 내내 찝찝했을 것 같다"며 "이상한 자신감도 있었다. 살을 빼서, 내 몸이 예쁘다고 생각해서가 아닌, 꼭 필요한 장면이라는 것에 한 치의 의심도 없기에 가능했다"고 덧붙였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