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이재욱 "어덜트 페이스가 내 장점…母에 감사해"[픽터뷰]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1.10 17:30

    사진: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재욱이 부모님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지난 5일 서울 강남구의 한 카페에서 tvN 드라마 '환혼: 빛과 그림자'를 마친 주역 배우 이재욱과 만났다. '환혼'은 역사에도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은 대호국을 배경으로, 영혼을 바꾸는 '환혼술'로 인해 운명이 비틀린 주인공들이 이를 극복하고 성장해가는 판타지 로맨스로, 극 중 이재욱은 대호국 장씨집안의 도련님 '장욱' 역으로 안방극장을 찾았다.

    이날 이재욱은 배우로서의 강점으로 '어덜트 페이스'를 꼽았다. 그는 "장점이라고 자부할 수 있다. 고등학생 때부터 그런 말을 많이 들었다. 어머니에게 감사한 부분이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도전하고 싶은 역할은 무수히 많다. 누아르 장르도 해보고 싶고, 아직은 나이의 무게가 따라가지 못하는 부분이 있는 것 같아서 나이가 들고나면 더 많은 경험을 해보고 싶다"며 "지금은 그런 장르를 쫓기보다는 도전에 맞게 여러 작품을 하는 게 제게 맞는 것 같다"고 말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