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경호 "수학 강사 역할? 과거 국어 좋아해…안 틀리려고 아등바등" (일타스캔들)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1.09 15:20

    일타스캔들 제작발표회 / 사진: tvN 제공
    일타스캔들 제작발표회 / 사진: tvN 제공

    정경호가 '일타 스캔들'을 통해 일타 수학강사가 된 부담감(?)을 드러냈다.


    9일 tvN 새 토일드라마 '일타스캔들'(극본 양희승·여은호, 연출 유제원)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생중계돼 유제원 감독과 양희승 작가, 배우 전도연, 정경호가 참석했다.


    '일타스캔들'은 사교육 전쟁터에서 펼쳐지는 국가대표 반찬가게 열혈 사장과 대한민국 수학 일타 강사의 달콤 쌉싸름한 로맨스를 그린다.


    극 중 대한민국에서 최고의 인기를 누리는 수학 일타강사 최치열을 연기하는 정경호는 학창시절 어땠냐는 질문에 "저는 국어를 좋아했었다"라며 "수학을 너무 오랜만에 봐서 초반에 대본을 읽고, 처음 초반에 대본을 읽고 강의 장면을 준비하려고 수학을 이해하려고 했던 모습이 있는데, 헛수고라는 것을 빨리 깨닫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일타 강사님들의 영상도 보고, 실제로 강의도 들어보고 했는데, 제일 어려운 것은 판서였다. 한 번도 해본 적이 없어서"라고 답했다. 실제 촬영할 때는 어땠는지 묻자 "실제로 100명 정도가 강의실에 있다. 학생들이 있어서 그 앞에서 안 틀리려고 아등바등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전도연은 "대본을 봤는데 외운다고 그게 외울 수 있나 생각이 들었고,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감탄했지만, 유제원 감독은 "수학을 이해할 수 없어서 암기를 해야 하는데, 그걸 보는 감독도 이해를 못하고 있다"라며 "그래서 자문이 있고, 사전에 이 수학 문제 풀이에 대한 것을 동영상도 받아서 보고, 사후에 검증도 받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도 "확실히 말씀 드릴 수 있는 것은 정말 잘 하셨다"라고 칭찬해 정경호가 완성할 '최치열'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일타 스캔들'은 오는 14일(토) 밤 9시 10분에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