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로코로 돌아온 전도연 "내 모습 보는 것, 어색하고 편하지 않아" (일타스캔들)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1.09 15:11

    일타스캔들 제작발표회 / 사진: tvN 제공
    일타스캔들 제작발표회 / 사진: tvN 제공

    전도연이 오랜만에 '로코 여신' 면모를 과시한다.


    9일 tvN 새 토일드라마 '일타스캔들'(극본 양희승·여은호, 연출 유제원)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생중계돼 유제원 감독과 양희승 작가, 배우 전도연, 정경호가 참석했다.


    '일타스캔들'은 사교육 전쟁터에서 펼쳐지는 국가대표 반찬가게 열혈 사장과 대한민국 수학 일타 강사의 달콤 쌉싸름한 로맨스를 그린다.


    극 중 전도연은 국가대표 핸드볼 선수였지만 가족을 위해 국가대표를 내려놓고 현재는 '국가대표 반찬가게'를 운영하는 사장 남행선 역을 맡았다. 특히 대한민국에서 최고의 인기를 누리는 수학 일타강사 최치열을 맡은 정경호와 로맨스 연기를 선보이게 된다. 


    오랜만에 로코로 돌아오게 된 것과 관련해 전도연은 "저도 잊고 있었던 모습"이라며 "내가 어디까지 할 수 있을까 의심하면서 촬영을 해서 저도 제 모습을 보는 것이 어색하고 편하지는 않은데, 시청자들께서 어떻게 봐주실까 걱정이 된다. 감독님께 어떤지 확인하면서 시간을 보내고 있다"라며 "어쩌면 한 번도 보지 못한 모습을 볼 수 있는 작품이 아닐까 싶다"라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일타 스캔들'은 오는 14일(토) 밤 9시 10분에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