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김호중, 6개 도시 전국투어 콘서트 성료…울컥한 모습 포착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12.26 10:11

    사진: 생각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생각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김호중의 3개월간 전국투어 대장정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김호중은 지난 24일과 25일 DCC 대전컨벤션센터 제2전시장에서 개최된 ‘2022 KIM HO JOONG CONCERT TOUR [ ARISTRA ]’(이하 ‘아리스트라’) 대전 공연을 마지막으로 전국투어의 막을 내렸다.

    9월 30일 서울 첫 공연을 시작으로 광주, 일산, 대구, 부산까지 폭발적인 가창력은 물론 화려한 무대와 각종 연출 장치, 여기에 압도적 퍼포먼스와 더불어 특유의 입담을 살린 팬들과의 소통을 더한 김호중은 대전 공연을 포함해 10만 명에 가까운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급 화력을 선보였다.

    크리스마스 이브와 당일에 개최된 공연답게 ‘아리스트라’ 대전 공연은 시작부터 연말 분위기가 가득했고, 3개월의 전국투어 대장정을 마무리하는 콘서트인 만큼 한층 업그레이드된 고퀄리티 무대 및 현장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 스테이지 역시 공개돼 벅찬 감동을 선사했다.

    특히 ‘아리스트라’의 대미를 장식하는 콘서트답게 25일 공연은 온라인 생중계가 진행돼 안방 1열에도 현장의 감동을 생생하게 전달했다. 김호중은 현장은 물론, 온라인으로 시청 중인 팬들도 잊지 않고 챙기는가 하면, “아리스 덕분에 행복하다” 등 달콤한 멘트로 팬심도 사로잡았다.

    공연을 진행할수록 관객 만족도 최상이라는 입소문과 함께 매진 행렬을 보인 ‘아리스트라’에서 김호중은 ‘지금 이 순간’, ‘위대한 사랑’ 등 클래식부터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고향역’ 등 가요, ‘파트너’, ‘애인이 되어줄게요’ 등 트로트, ‘고맙소’, ‘빛이 나는 사람’ 등 자신의 히트곡까지 장르를 뛰어넘는 트바로티의 위엄을 입증했다.

    시원한 가창력과 입담, 그리고 팬사랑으로 전국을 보랏빛으로 물들인 김호중은 회차를 거듭할수록 더욱 큰 재미와 감동을 선사했고, 이에 팬들 역시 선물로 나눠주는 담요로 옷을 만들어 입고 찾아오는 등 김호중과 아리스가 하나 되는 축제의 장을 몸소 보여줬다.

    김호중의 첫 전국투어 콘서트이자 크리스마스 시즌에 개최되는 공연, 그리고 전국투어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공연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남달랐던 ‘아리스트라’ 대전 공연까지 뜨거운 관심 속에서 마무리된 가운데, 김호중은 2022년을 아리스와 함께, 보랏빛으로 물들였다.

    한편, 첫 전국투어 콘서트 ‘아리스트라’를 성공적으로 마친 김호중은 TV조선 ‘복덩이들고(GO)’를 비롯해 다양한 활동으로 2023년에도 대중을 만날 계획이다.
    1 · 2 · 3 · 4 · 5 · 6 · 7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