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슈룹' 문상민 "'멜로 유망주' 수식어? 계속 꿈꿔 온 말"[픽터뷰]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12.16 15:46

    사진: 포토그래퍼 이제성, 민트 스튜디오 제공
    사진: 포토그래퍼 이제성, 민트 스튜디오 제공
    '슈룹'에서 '성남대군' 역으로 열연한 문상민이 '멜로 유망주' 꿈을 드러냈다.

    지난 9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 민트스튜디오에서 tvN 드라마 '슈룹'을 마친 문상민과 만나 인터뷰를 진행했다.

    '슈룹'은 사고뭉치 왕자들을 위해 치열한 왕실 교육 전쟁에 뛰어드는 중전 임화령(김혜수)의 파란만장 궁중 분투기를 그린 드라마. 문상민은 화령의 둘째 아들 '성남대군' 역을 맡았다.

    문상민은 극 중 까칠하면서도 츤데레적인 매력을 발산, 오예주(청하 역)와의 러브라인으로 시청자를 매료했다. 특히, 서서히 스며드는 사랑을 보여준 문상민은 "신마다 느끼는 감정대로 연기했다"며 "청하가 성남이에게 하는 예상치 못한 순간이 있지 않나. 그때그때의 리액션이 중요하다고 생각했다"고 연기적 주안점을 설명했다.

    이어 "어떻게 보면 성남이가 청하에게 마음이 동하는 게 한순간이다. 청하가 대비마마의 사람이라 오해했고, 그 의심에 대해 미안한 마음이 있었던 것 같다. 그때 청하가 신경 쓰이는 사람이라는 걸 느끼게 되고 그렇게 사랑이 풀리게 되는 것 같았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번 작품으로 '멜로 유망주'라는 수식어를 얻은 문상민. 그는 "저도 멜로 유망주를 계속 꿈꾸고 있었다. 기회가 있으면 제대로된 로맨스를 하고 싶다"며 바람을 드러냈다.

    한편, '슈룹'을 마친 문상민은 티빙 '방과 후 전쟁활동' 공개를 앞두고 있으며, 최근 새 드라마 '웨딩 임파서블'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