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정성화 "뮤지컬에 이어 영화 '영웅'서 안중근 役…도전이었다"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12.08 17:19

    사진: 포토 에디터 이대덕
    사진: 포토 에디터 이대덕
    정성화가 뮤지컬과 영화 '영웅' 속 안중근을 모두 연기한 소감을 언급했다.

    8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영웅'(감독 윤제균)의 언론시사회가 열려 윤제균 감독을 비롯해 배우 정성화, 김고은, 나문희, 조재윤, 배정남, 이현우, 박진주가 참석했다.

    영화 '영웅'은 1909년 10월 하얼빈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사살한 뒤 일본 법정의 사형 판결을 받고 순국한 안중근 의사가 거사를 준비하던 때부터 죽음을 맞이하던 순간까지, 잊을 수 없는 마지막 1년을 그린 영화. 극 중 정성화는 대한제국 독립군 대장 '안중근'으로 분한다.

    이미 뮤지컬 '영웅'으로 십수 년간 안중근을 연기해온 정성화는 스크린 속 안중근을 표현하는 소감을 전했다. 그는 "뮤지컬 무대에서는 골고루 제 연기가 전달돼야 하니까 퍼포먼스를 크게 하는 경향이 있었다. 음향이나 그런 게 정제돼 있다 보니 밸런스가 맞춰졌다는 느낌인데 영화는 그렇지 않다. 연기하는데 눈앞에 카메라가 있는 경우가 많아서 그때그때 디테일하게 연기를 해야했다"며 "저에게도 도전적이기는 했지만 영화를 보니 '내가 어느 정도 해냈구나' 하는 마음이 든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영화 '영웅'은 오는 21일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