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블랙핑크, 2년 만의 자체 콘텐츠 론칭…글로벌 팬과 '특급 소통' 예고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12.02 09:41

    사진: YG 제공
    사진: YG 제공

    블랙핑크가 정규 2집 'BORN PINK' 활동으로 쌓은 특별한 추억을 팬들과 공유한다.


    YG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일 블랙핑크 공식 유튜브 채널에 'BLACKPINK – 'B.P.M.' TEASER'를 게재했다. 지난 2020년 공개된 '24/365 with BLACKPINK' 이후 약 2년만의 블랙핑크 자체 제작 콘텐츠가 예고된 것.


    티저는 추억 속 장면들을 기록한 필름 사진, 타자기 등의 오브제를 통해 빈티지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한 편의 영화가 상영되는 듯 멤버들의 초상이 스쳐 지나가며 본편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렸다.


    'B.P.M'은 'BORN PINK MEMORIES'의 약자로, 블랙핑크의 이번 활동 비하인드가 담길 전망이다. 아직 총 에피소드 수, 공개 일정 등 구체적인 정보는 아직 베일에 싸여 있어 글로벌 팬들의 관심이 증폭되고 있는 상황.


    YG 측은 "무대와는 또 다른 자연스러운 매력으로 다가갈 것"이라며 "스케줄 현장 비하인드를 비롯한 다채로운 에피소드로 팬들 가까이에서 소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블랙핑크는 약 150만 명을 동원하는 K팝 걸그룹 최대 규모 월드투어를 순항 중이다. 7개 도시 14회차에 달하는 북미 공연을 전석 매진시키며 20여 만 관객들과 호흡한 이들은 7개 도시 10회차 유럽 투어에 돌입했다. 이듬해인 2023년부터는 아시아, 오세아니아로 향해 더 많은 글로벌 팬들과 교감할 전망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