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박성웅 "주지훈, 지현수와 싱크로율 100%…가식적 이중적" 폭소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12.01 11:38

    사진 : 포토에디터 이대덕, pr.chosunjns@gmail.com
    사진 : 포토에디터 이대덕, pr.chosunjns@gmail.com

    박성웅이 주지훈과 영화 '젠틀맨' 속 캐릭터 지현수와의 싱크로율을 밝혔다.

    1일 서울 메가박스 성수에서 영화 '젠틀맨'의 제작보고회가 진행돼 배우 주지훈, 박성웅, 최성은을 비롯해 김경원 감독이 참석했다. '젠틀맨'은 성공률 100% 흥신소 사장 ‘지현수’가 실종된 의뢰인을 찾기 위해 검사 행세를 하며 불법, 합법 따지지 않고 나쁜 놈들을 쫓는 범죄 오락 영화.

    주지훈은 의뢰받은 사건은 100% 처리하는 흥신소 사장 ‘지현수’ 역을 맡았다. 주지훈은 "흥신소 사장인데 자기 일에 프로페셔널 하다. 경찰이 못하는 일을 우리같은 사람이 해결해준다는 대사처럼 사회의 빈틈을 파고들어 해결해준다. 이 친구가 기본적으로 검사가 아닌데, 검사가 된다"라고 캐릭터에 대해 설명했다.

    연예계 절친으로 유명한 박성웅, 주지훈은 영화 '젠틀맨'에서 호흡을 맞추게 됐다. 박성웅은 "실제 같이 촬영한 것은 딱 1회차 뿐이었다. 그냥 둘이서 마주 앉아서 대사하는게 너무 재미있었고, 신기했다. 맨날 서로 스쳐가는 특별출연으로만 만났었다. 나름 재미있었다"라고 했다.

    이어 "현수와 똑같다. 가식적이고 이중적이다"라고 캐릭터와 주지훈의 싱크로율을 밝혀 현장을 폭소케했다.

    한편, 영화 '젠틀맨'은 오는 12월 28일 개봉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