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박희진 "母 유방암 전이로 돌아가셔…父 건강 위해 양평 집 사드렸다"(퍼펙트라이프)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11.23 10:56

    사진: TV CHOSUN 제공
    사진: TV CHOSUN 제공
    23일(오늘) 밤 8시에 방송되는 TV CHOSUN <퍼펙트라이프>에는 드라마 ‘안녕, 프란체스카’에서 ‘안성댁’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매력 만점 배우 박희진이 출연한다.

    박희진은 자신의 외모 이상형을 밝혀 시선을 집중시켰다. 50대에도 화려한 싱글 생활 중인 그녀에게 전문가 군단이 “연애를 해라”라는 솔루션과 함께 이상형을 묻자, 박희진은 “내 외모 이상형은 하정우”라고 조심스레 고백했다. 그녀의 말에 스튜디오에 잠시 정적(?)이 흐르기도 했지만, 곧이어 다들 박희진의 짝을 찾아주기 위해 나서자 그녀는 “여기 너무 좋다. 이 자체로 힐링이 된다”며 만족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그녀는 <퍼펙트라이프> 게스트 역사상 최초로 ‘병력 없음’을 자랑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박희진은 50세라는 나이에도 불구하고 “밤샘 촬영 후에도 끄떡없고 흔한 감기조차 걸린 적이 없다”며 “건강보험료도 열심히 내고 있는데 한 번도 쓴 적이 없을 정도”라고 전해 건강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이에 모든 출연진이 나서서 그녀의 병력을 찾아내려 집요하게 추궁(?)했지만 특별한 수확이 없어 그녀의 건강함이 ‘진짜’로 밝혀졌다.

    이어 지난 10월 어머니가 유방암 전이로 인해 긴 시간 동안 투병하다 돌아가신 사실을 방송을 통해 처음 공개하기도 했다. 출연진들이 심심한 위로를 건네자 박희진은 “혼자 계신 아빠를 지켜드리기 위해선 울면 안 된다”며 애써 슬픔을 억누르는 모습을 보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어 그녀는 아버지의 건강을 위해 양평에 집을 사주고, 아버지는 딸을 위해 데뷔 때부터 딸의 활동들을 모은 스크랩북을 만든 사실을 공개하며 애틋한 부녀지간의 모습을 드러냈다.

    배우 박희진의 화려한 싱글 라이프와 가족을 향한 사랑은 오늘(23일) 밤 8시 TV CHOSUN <퍼펙트라이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