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비비 "과거 라이브 방송, 과부화된 상태에서 일어난 사달…너무 부끄럽다"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11.18 12:29

    비비 간담회 / 사진: 필굿뮤직 제공
    비비 간담회 / 사진: 필굿뮤직 제공

    비비가 과거 라이브 방송을 통해 고충을 토로했던 상황에 대해 언급했다.


    18일 서울 강남구 CGV 청담씨네시티에서는 첫 정규 앨범 'Lowlife Princess-Noir'(로우라이프 프린세스-누아르)를 발매하는 비비의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비비는 과거 라이브 방송을 통해 "세수도 못해, 쉬고 싶다"라며 어려움을 호소했던 일과 관련해 "저는 스스로 도화지 같은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누가 어떤 상황에서 무엇을 그리냐에 따라 달라지고 열심히 TPO에 맞춰 상황에 적응하려고 한다"라며 "그러다보니 과부하가 와서 힘든 상황이 온 것 같다. 일을 한 가지만 했다면 쉬웠겠지만, 제가 일 욕심이 많다. 3일 밤을 새고 제정신이 아닌 상태에서 잠을 깨려고 라이브를 켰다가 그런 사달이 났다"라고 말했다.


    이어 비비는 "너무 부끄럽다"라며 "이런 이야기를 친구한테 했어야 했는데, 제가 친구가 없어서 팬들께 친구처럼 이야기한 것 같다. 스스로 유명한 사람이라는 인식이 아직 잘 없는 것 같다. 그래서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았었나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비비는 오늘(18일) 오후 2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정규앨범 'Lowlife Princess-Noir'를 발매, 이후 유튜브 채널을 통해 '애프터파티'를 진행, 스페셜 라이브 이벤트를 펼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