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기안84X송민호, 英 공원서 그림 대결…예술혼 폭발(나혼산)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11.18 09:59

    사진: MBC 제공
    사진: MBC 제공
    ‘나 혼자 산다’ 기안84와 송민호가 런던 공원 한복판에서 예술혼을 불태운다.

    18일(오늘)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와 송민호의 아트한 런던 투어가 공개된다.

    기안84와 송민호는 영국 런던의 ‘사치갤러리’에 나란히 초대받으며 K-미술의 위상을 드높였다. 미술로 통하는 두 사람은 스케줄이 없는 날 벽화가 가득한 예술의 거리 쇼디치에서 함께 시간을 보낸다.

    특히 기안84와 송민호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얼굴 없는 그라피티 아티스트인 뱅크시의 흔적을 찾아 나선다. 워낙 유명한 아티스트의 작품이어서 쉽게 찾을 거로 기대했지만, 런던 피플들도 모르는 뱅크시의 벽화를 찾기 위해 골목을 ‘뺑뺑이(?)’ 도는 두 사람의 모습은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서툰 영어 실력이지만 뱅크시의 흔적을 찾겠다는 기안84와 송민호의 집념이 과연 통했을지 그 결과가 궁금해진다.

    기안84와 송민호는 167년 역사를 자랑하는 오래된 화방을 방문한다. 두 사람은 진귀한 미술 도구와 재료에 감탄을 연발하며 폭풍 쇼핑 모드를 켠다고.

    기안84와 송민호는 화방에서 그림 도구와 재료를 구입한 기념으로 런던 공원에서 사생대회를 갖는다. 두 사람은 잔디 위에 나란히 앉아 예술혼을 불태우며 각자 캔버스에 '영국 여행'의 느낌을 담아볼 예정. 과연 어떤 그림이 탄생할지 본방사수 욕구를 자극한다.

    예술로 통하는 '아티스트 브로' 기안84와 송민호의 런던 사생대회는 오늘(18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