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재벌집' 송중기 "이성민 출연 안 했다면 나도 고사했을 것"

  • 에디터 이우정
  • 사진 에디터 이대덕
  • 영상 에디터 허준영
    • 기사

    입력 : 2022.11.17 16:35

    '재벌집 막내아들' 제작발표회 / 사진: 에디터 이대덕, pr.chosunjns@gmail.com
    '재벌집 막내아들' 제작발표회 / 사진: 에디터 이대덕, pr.chosunjns@gmail.com
    송중기가 이성민을 향한 신뢰를 드러냈다.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 여의도 페어몬트 앰배서더 호텔에서 JTBC 새 금토일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극본 김태희∙장은재, 연출 정대윤)의 제작발표회가 열려 연출을 맡은 정대윤 감독을 비롯해 송중기, 이성민, 신현빈이 참석했다.

    '재벌집 막내아들'은 재벌 총수 일가의 오너리스크를 관리하는 비서 윤현우(송중기 분)가 재벌가의 막내아들 진도준(송중기 분)으로 회귀해 인생 2회차를 사는 판타지 회귀물. 극 중 송중기는 재벌집의 충직한 비서 '윤현우'와 재벌집 막내아들 '진도준' 역을 맡았다.

    이날 송중기와 이성민은 첫 호흡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송중기는 "제 또래 혹은 저보다 어린 후배 남자 배우들 중에 형님과 연기하고 싶어 하는 친구들이 많다. 저 역시 그랬다"라며 "몇몇 작품에서 만날 기회가 있었는데 인연이 되지 않다가 이번에 뵙게 됐다. 선배님과 하고 싶었던 그 마음은 되게 설렜다. 만약 선배님이 작품을 고사하셨다면 저 역시 정중히 거절했을지 모른다. 정말 든든했다"고 말했다.

    이어 "예전에 '트리플'이라는 드라마에 같이 출연하긴 했지만 같이 연기하는 장면은 없었다. 이번이 처음 호흡을 맞추는 건데, 형님과 찐하게 진심을 나눌 수 있다는 생각에 좋았다"며 "제가 싫으면 좋은 티를 못 내는 성격이라 존중하는 마음이 안 생기면 거짓말을 못하는데 형님과의 연기는 정말 좋았다. 저희 연기를 재밌게 봐주시면 좋겠다는 개인적인 욕심이 크다"고 말했다.

    이에 이성민은 "우리 작품을 선택한 것에 송중기 군과 같이 작업할 수 있다는 점이 영향을 미쳤다. 다음에는 할아버지와 손주 말고 다른 관계로 만나면 좋겠다"고 말해 훈훈함을 더했다.

    한편, JTBC 금토일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은 오는 18일(금)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포토타임에 팩트폭행하는 송중기 '화기애애' | '재벌집 막내아들' 제작발표회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