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오현경, 가족사 최초 공개…"어머니 홀로 세 남매 키워" (같이삽시다)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11.14 17:13

    사진: KBS 제공
    사진: KBS 제공

    오현경이 '같이 삽시다'에 출격한다.


    15일 방송되는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이하 같이 삽시다)에는 배우 오현경이 자매들의 포항 집을 찾는 모습이 그려진다. '같이 삽시다'는 혼자 사는 중년 여자 스타들의 동거 생활을 통해 중장년 세대가 직면한 현실과 노후 고민에 대해 가감 없이 이야기하고, 서로의 상처와 고민을 함께 나누며 같이 살아가는 삶의 가치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오현경은 어디서도 밝히지 않았던 가족사를 공개했다. "아빠가 일찍 돌아가셨다"라며 이야기를 꺼낸 오현경은 어린 나이에 갑작스럽게 아버지와 이별해야 했던 사연을 털어놓았다. 이어 오현경은 세 남매를 홀로 키워낸 엄마에게 존경심을 보이며 "엄마가 한 번도 힘든 내색을 한 적이 없다"고 밝혔다. 이야기를 듣던 자매들은 오현경에게 공감하며 눈물의 위로를 건넸다.


    오현경 역시 홀로 딸을 키우고 있다. 딸이 몇 살이냐는 질문에 "이번에 대학에 갔다"며 딸을 미국으로 유학 보내며 찾아온 우울감을 고백했다. 이어 "딸이 그전에는 (내가) 누군가를 만날까 봐 걱정했다. 그런데 내가 일을 너무 많이 해 아픈 모습을 보더니, '우리 엄마 옆에도 누가 좀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하더라"고 전해 자매들의 흐뭇한 미소를 자아냈다. 오현경은 "거기까지는 훈훈하다"며 딸이 했던 다른 말을 전해 자매들을 포복절도하게 했다. 딸이 오현경에게 건넨 반전의 한마디는 무엇이었을지,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오현경의 솔직하고 유쾌한 인생사는 오는 15일(화) 밤 8시 30분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