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손호준·공승연 "김래원 나온다는 말에 '소방관 옆 경찰서' 출연 결정"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11.10 14:24

    소방서 옆 경찰서 제작발표회 / 사진: SBS 제공
    소방서 옆 경찰서 제작발표회 / 사진: SBS 제공

    손호준, 공승연이 김래원에 대한 강한 신뢰를 전했다.


    10일 SBS 새 금토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극본 민지은, 연출 신경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려 기획을 맡은 박영수 CP와 함께 배우 김래원, 손호준, 공승연이 참석했다.


    '소방서 옆 경찰서'는 범인 잡는 '경찰'과 화재 잡는 '소방'의 '공동대응' 현장일지를 담은 드라마로, 김래원은 '진돗개'라 불리는 태원경찰서 형사8팀 경위 '진호개'로 분한다. 이날 출연 결정 이유를 묻는 질문에 김래원은 "대본이 매력적이었다"라며 "드라마가 매 회마다 새로운 사건을 가지고 풀어나가서 흥미로웠고, 그래서 하게 된 것 같다"라고 답했다.


    이어 불도저 같은 열정을 지닌 태원소방서 화재진압대원 '봉도진' 역할의 손호준은 "김래원 선배님이 하신다는 이야기를 듣고 많은 것을 배울 수 있겠다는 생각으로 했다. 제가 사실 선배님께서 하시는 영화, 드라마를 정말 재미있게 봤기 때문에 반 이상은 결정에 영향을 끼쳤다"라고 결정 이유를 밝혔다.


    또한, 마음까지 어루만지는 구급요원 '송설' 역을 맡은 공승연 역시 "대본을 받았을 때 끝까지 다 읽었을 정도로 속도가 있고, 탄탄하고 재미가 있다"라며 "여기에 더불어 래원 오빠가 나오니까 하게 됐다. 영광이고 많이 배웠다"라고 전해 이들이 그려갈 공조 스토리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소방관 옆 경찰서'는 오는 12일(토)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