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DKZ 재찬, 국내 연예인 최초로 中 대중교통카드 파트너 선정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10.31 09:31

    사진: 동요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동요엔터테인먼트 제공
    DKZ 멤버 재찬이 국내 연예인 최초로 중국 대중교통카드 파트너로 선정됐다.

    31일 DKZ의 소속사 동요엔터테인먼트는 멤버 재찬이 중국의 ‘T머니’ 중국 녹색동행 교통카드의 파트너로 발탁됐다고 밝혔다. 동시에 웨이보 공식 계정을 통해 새로운 파트너 재찬의 사진이 오픈, SNS를 휩쓸며 중국 커뮤니티 사이 열띤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DKZ 재찬은 한국 연예인 최초로 중국 녹색동행 교통카드의 파트너로 발탁돼 화제가 되고 있다. 중국 녹색동행 교통카드의 새 파트너, ‘한류스타’ DKZ 재찬이 새로운 얼굴로 중화권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중국 녹색동행 교통카드로 출범한 녹색출행 교통연합활동은 대중에게 녹색출행을 호소하여 탄소배출을 줄이고 대중교통의 이용률을 높여, 도시환경이 더욱 조화롭고 교통이 더욱 환경 친화적으로 되도록 돕는다. 이번 행사의 파트너로 선정된 DKZ 재찬은 긍정적인 영향력을 전파할 예정이다.

    방송과 음악을 통해 밝고 건강한 에너지를 선보이고 있는 DKZ 재찬은 녹색동행 교통카드의 공식 파트너로서 다양한 퍼포먼스와 프로젝트를 통해 해외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차세대 한류스타’로 도약하고 있는 DKZ 재찬은 앞서 신곡 ‘호랑이가 쫓아온다(Uh-Heung)’를 발매, 뮤직비디오 공개 5일 만에 1000만 뷰를 달성해내며 ‘글로벌돌’로서 존재감을 빛냈다. 국내를 넘어 해외로 뻗어나가고 있는 DKZ의 놀라운 행보에 대중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해외 광고계도 섭렵할 재찬이 소속된 DKZ는 최근 데뷔 4년 만에 SBS M ‘더쇼’에서 1위를 기록, 바쁜 활동과 함께 자체 신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