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역시 인생캐 제조기…남궁민, '천원짜리 변호사'로 '믿보배' 증명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10.21 16:15

    사진: SBS 제공
    사진: SBS 제공

    남궁민이 '천원짜리 변호사' 속 괴짜 변호사 천지훈 캐릭터를 통해 또 한번 인생캐를 경신했다.


    SBS 금토드라마 '천원짜리 변호사'(극본 최수진·최창환, 연출 김재현·신중훈)가 시청률-OTT 순위-화제성 등 모든 흥행 지표에서 1위를 석권하며 연일 기세를 더해가는 가운데, 주인공 남궁민(천지훈 역)의 물오른 연기력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이를 방증하듯 남궁민은 한국방송콘텐츠 경쟁력 분석 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10월 2주차(10/10~10/16) TV 출연자 화제성 부문 1위에 오르기도 했다.


    '천원짜리 변호사'는 수임료는 단돈 천원 실력은 단연 최고, '갓성비 변호사' 천지훈이 빽 없는 의뢰인들의 가장 든든한 빽이 되어주는 통쾌한 변호 활극.


    남궁민은 장르를 불문하고 출연작마다 독보적인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며, 그 자체가 하나의 장르가 된 배우. 남궁민을 믿보배로 우뚝 서게 만든 '김과장' 속 삥땅 전문 경리과장 '김성룡'과, 첫 연기 대상의 영예를 안겨준 '스토브리그' 속 백승수, 나아가 2년 연속 연기 대상 수상이라는 진기록을 선사한 '검은태양' 속 한지혁은 그의 인생캐로 꼽히고 있다.


    이 가운데 남궁민은 '천원짜리 변호사' 속 '천지훈'을 통해 인생 캐릭터를 새롭게 경신했다. 극중 천 원짜리 한 장으로 만날 수 있는 가성비 최강의 법조 히어로 '천지훈' 역을 맡은 남궁민은 시선을 강탈하는 화려한 패션, 상식을 파괴하는 변호 방식, 얄미운 언변으로 극 초반부터 시청자들의 웃음보를 쥐락펴락하며 '믿보남궁'의 저력을 증명했다. 이와 동시에 번뜩이는 두뇌 회전과 논리력으로 사건을 해결하는 모습을 통해 '우리 편이라서 천만다행인 킹 받는 변호사'라는 유일무이한 캐릭터를 탄생시켰다.


    이처럼 강렬한 캐릭터성을 입고 남궁민의 새로운 인생캐로 떠오른 '천지훈'은 그의 과거사를 풀어낸 8화를 기점으로 시청자들의 최애캐로 떠올랐다. 자신의 수사로 인해 친부가 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모습을 목격해야만 했던 아픔, 절망적인 삶 속에서 한줄기 빛이 되었던 약혼자마저 앞서 보내야했던 기구한 사연이 밝혀지면서 지금의 '괴짜 천변'이 사실은 '눈물을 감춘 삐에로'라는 게 드러나 시청자들의 연민을 자극한 것. 더욱이 형언할 수 없는 슬픔을 절제된 눈물로 표현하는 남궁민의 연기는 시청자들을 '천지훈'의 내면에 몰입하게 만들며 캐릭터와 함께 눈물짓게 만들었다.


    이제 '천원짜리 변호사'는 천지훈의 과거사를 끝으로 1막을 마무리 짓고, 다시금 '괴짜 천변'으로 돌아온 천지훈 행보와 함께 2막을 시작한다. 이에 1막과는 또 다른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천지훈'의 활약과, 클라이맥스의 돌입과 함께 한층 빛을 발할 남궁민의 열연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한편 오늘(21일) 밤 10시에는 '천원짜리 변호사-스페셜'이 방영되며, 22일(토) 밤 10시에 9화가 방송된다. 28일(금)에는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중계로 결방되고, 29일(토) 밤 10시에 10화가 방송된다. 이어 '천원짜리 변호사'는 12회를 끝으로 종영될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