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한가인, 눈물 "아이낳고 제이·재우 엄마로만 살아…김현주로 서있던 적 없어" (싱포골드)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10.10 09:43

    사진 : SBS '싱포골드' 캡처
    사진 : SBS '싱포골드' 캡처

    한가인이 '육아맘 합창단' 조아콰이어의 무대에 눈물을 쏟았다.

    지난 9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싱포골드'에서는 다양한 사람들이 개성을 더한 무대를 꾸몄다. 특히 눈길을 부산 육아맘 합창단 조아콰이어가 부른 산울림의 '회상' 무대.

    한가인은 박진영이 심사평을 말하는 동안 옆에서 눈물을 보였다. 이어 마이크를 잡고 "뭐라고 말을 못하겠다"라며 "그냥 제가 아이를 낳고 엄마로 살아오면서 한 번도 제 본명 김현주라는 사람으로 서있었던 적이 없다. 제이 엄마, 재우 엄마, 전화할 때도 '제이 엄마 누군데요' 했다. 여기서 본인의 이름을 달고 서서 노래하는 모습이 감동적이었다. 잘 들었다"라고 눈물의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싱포골드'는 국내 최초 퍼포먼스 K-합창 배틀로 박진영을 비롯해 김형석, 한가인, 리아킴, 이무진이 조력자가 되어 흥 많고 개성 넘치는 ‘퍼포먼스 합창단’을 발굴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저녁 6시 20분 방송된다.

    한가인, 눈물 "아이낳고 제이·재우 엄마로만 살아…김현주로 서있던 적 없어" (싱포골드)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