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런닝맨' 유재석X전소민, 콩트 남매 활약→김종국X지석진 '깡깡력' 폭발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10.09 08:10

    사진: SBS 제공
    사진: SBS 제공
    9일(오늘)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퀴즈의 늪에 빠져 깡깡이로 전락한 유재석, 지석진, 김종국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매 라운드 퀴즈를 풀어 결과에 따라 고급 코스 요리를 맛볼 수 있는 ‘런프로, 식사는 잡쉈서?’레이스로 꾸며졌다. 최근 핫한 드라마인 ‘수리남’ 유행어가 언급되자 멤버들은 뜨거운 반응을 보였고 양세찬은 유행어를 그대로 따라하며 호응을 이끌어냈다, ‘콩트 남매’ 유재석과 전소민은 뜻밖의 공연으로 상황극을 이어가는 등 런닝맨 표 ‘수리남’ 레이스에 대한 기대감을 올렸다.

    멤버들은 각 방에서 퀴즈를 풀어야 한다는 사실에 “큰일 났다”, “공부 안 했는데...”라며 난색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는데 요리가 공개될 때마다 “이건 꼭 먹어야 해!”라며 정답에 대한 의지를 불태웠고, 깡깡이들의 ‘1타 강사’ 유재석, 지석진, 김종국에게 질문이 쇄도했다.

    하지만 퀴즈가 계속될수록 유재석은 “갑자기 생각이 안 난다”라며 연신 당황한 모습을 보였고. 김종국, 지석진 역시 “백지가 된 거 같아”라며 머뭇거리는 등 숨어있던 깡깡력을 대방출해 ‘NEW 깡깡이’로 등극했다. 이를 지켜보던 하하와 양세찬은 “이건 말이 안 된다”, “최악이다”라며 혀를 내두르는 반전 상황이 연출돼 레이스에 대한 궁금증을 더했다.

    한편, 이날은 퀴즈에 스파이까지 존재해 멤버들은 퀴즈의 늪에 갇힌 채 스파이까지 찾아야 하는 고난을 겪게 됐다. 미궁 속으로 빠진 ‘퀴즈X스파이 레이스’ 그 결과는 9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