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에너자이저 젠X멘탈 나간 사유리…극과 극 모습의 母子(슈돌)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09.30 11:28

    사진: KBS 제공
    사진: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젠이 가을 바다에 돌진하며 입수 본능을 폭발시켜 사유리를 혼비백산에 빠트린다.

    오늘(30일) 밤 10시 방송되는 KBS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49회는 ‘누가 뭐래도 백 점짜리 슈퍼맨’ 편으로 꾸며진다. 이중 젠은 슈퍼맘 사유리와 가을 여행에 떠난다. 아들 젠과 달콤한 시간을 꿈꾼 사유리의 로망과 달리 젠은 못 말리는 입수 본능을 폭발시키며 사유리를 멘붕에 빠트려 금요일 밤 안방극장에 참을 수 없는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 속 젠은 해맑은 미소로 장꾸 매력을 뽐내고 있어 젠의 매력에 풍덩 빠지게 한다. 반면 젠과 달리 사유리는 상반되게 짠내가 폭발하는 표정으로 웃픔(웃음+슬픔)을 유발한다. 젠의 멈출 수 없는 입수 본능에 ‘멘붕’에 빠진 것. 바다 앞에서도 어김없이 샘솟는 ‘에너자이젠’의 활력에 사유리는 혼비백산이 된 모습. 혼자 유유자적 바다로 들어가는가 하면 모래 먹방까지 펼치는 젠과 이를 필사적으로 막으려는 슈퍼맘 사유리의 무한 방어로 땀 뻘뻘 바다 추억이 완성된다.
    에너자이저 젠X멘탈 나간 사유리…극과 극 모습의 母子(슈돌)
    또 다른 스틸 속 젠은 모래 사장 위에서 파닥 파닥 거리며 모래 수영(?)을 즐기고 있는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젠은 온 몸에 모래를 뒤덮은 채 반달 모양의 눈 웃음을 날리며 거부할 수 없는 장꾸 매력을 뽐내고 있어 흐뭇함을 자아낸다. 이날 사유리와 젠은 곤돌라와 루지 타기부터 익스트림 스포츠를 즐기는가 하면, 새우 먹방까지 펼치며 가을을 만끽한다. 직진 본능 넘치는 젠과 슈퍼맘 사유리의 네버엔딩 이어지는 파닥파닥 좌충우돌 혼비백산 현장은 오늘 밤 ‘슈돌’ 본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