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백진희, 독특한 취미 공개…"나라별 섬유유연제 모아"(백반기행)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09.30 09:58

    사진: TV CHOSUN 제공
    사진: TV CHOSUN 제공
    백진희가 반전 매력을 선사한다.

    오늘(30일) 밤 8시에 방송되는 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는 팔색조 매력을 가진 천의 얼굴 배우 백진희와 함께 알차고 푸짐한 광주의 밥상을 찾아 떠난다.

    14년 차 배우 백진희는 시청률 고공행진을 달린 사극 드라마 ‘기황후’를 자신의 대표작으로 꼽아 시선을 끌었다. 질투 많은 원나라 명문가 딸 역을 맡으며 독설은 물론 밥상을 뒤엎는 표독한 연기로 호평을 받은 그녀는 “나와 다른 캐릭터를 연기하며 한편으로는 속 시원함을 느꼈다”며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다. 이에 허영만은 그녀에게 “이미지와 영 반대인 것 같다”며 소감을 밝혔지만, 백진희는 “반전 매력이다”라고 응수하며 현장에 웃음을 안겼다.

    본업인 연기 이야기에 이어 백진희는 자신의 은밀하고 향기로운 취미 생활을 공개했다. 그녀는 “나라별 섬유유연제를 모은다”며 “여행을 다닐 때마다 각 나라 특유의 향기에 반해 만들기 시작한 취미”라고 이색 취미를 고백했다. 이어 그녀는 “심지어 지인들 사이에선 나를 만나려면 세제 코너로 가라는 이야기까지 생겼을 정도”라고 전해 연기뿐만 아니라 취미에도 진심인 면모를 드러냈다.

    이날 방송에서 백진희는 취미로 단련된 후각을 바탕으로 음식에도 민감한 후각 레이더를 발동시켜 식객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원조 떡갈비 가게, 전라도 대표 낙지 식당, 천상의 맛을 선사하는 쇠고기 전문점 등을 찾은 그녀는 음식을 야무지게 음미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특히 백진희는 육질이 부드러운 신안 갯벌낙지만을 고집한다는 낙지 전문점을 ‘인생 맛집’이라 극찬해 그 맛을 궁금케 했다.

    신흥 먹방 요정 배우 백진희와 함께한 광주의 푸짐한 맛고을 밥상은 오늘(30일) 밤 8시 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 만나볼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