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6기 영호 "영자와 7개월 만에 결별? 성격 차이"…옥순과 만남에 '깜짝' (나솔사계)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09.30 09:27

    사진: SBS PLUS '나솔사계' 방송 캡처
    사진: SBS PLUS '나솔사계' 방송 캡처

    '나는 SOLO' 6기 영호-영자가 결별 이유는 물론, 그 후의 일상을 가감 없이 공개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SBS PLUS·ENA(이엔에이)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 스핀 오프 '나는 SOLO : 사랑은 계속된다'(이하 '나솔사계') 8회에서는 '결별 커플' 6기 영호-영자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MC 데프콘은 "그들의 사랑부터 이별까지 공개합니다"라며 6기 영호-영자를 소환했다. 두 사람은 '나는 SOLO'에서 최종 커플이 됐지만, 사귄 지 7개월 만에 이별을 택했다. 결별 이유에 대해 영호는 "성격 차이나 전달하는 어법과 방식이 요인이 됐다"고 밝혔고, 영자는 "오빠가 예술가라 감수성이 풍부했다. 저는 '멘탈이 왜 이렇게 약하냐'고 지적했고, 오빠는 '(너는) 너무 기계 같다'고 했다"고 털어놨다.


    이후 영자는 6기 현숙과 만난 자리에서 "썸은 없고 대시하는 사람은 있다. 역대급으로 소개팅이 많이 들어온다. 그런데 남자를 만나고 싶은 생각이 없다"고 말했다. 실제로 영자는 소개팅을 한 번도 하지 않았다고 밝혔는데, 이에 대해 MC 고초희는 "저는 소개팅이 들어오면 혹시 모르니까 나간다. 어차피 한 명만 만나면 되니까.."라고 오픈 마인드를 드러냈다.


    그런가 하면, 영호는 본가인 대전에 들른 김에 대전에서 한의대에 재학 중인 6기 옥순을 만났다. 이에 영호-영자-옥순의 '솔로나라' 히스토리를 잘 아는 3MC는 "잠시만요!"라며 입을 떡 벌렸다. 영호는 잘 지냈냐는 옥순의 질문에 "잘 살지는 못했어. 알잖아~"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영호는 "이렇게 따로 본 건 처음이야"라고 말했고, 옥순은 "대전에 와줘서 고마워"라며 웃었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MC 데프콘은 "이건 진짜 '나솔사계' 아니면 못 보는 장면"이라고 혀를 내둘렀다.


    이후 집에 돌아온 영호는 "영자가 소나무 같은 사람을 만나서 잘 지냈으면 좋겠다"고 마음을 전했고, 영자는 "안 미워하려 노력하겠다는 얘기를 해주고 싶다. 다른 좋은 분 만나길 응원한다"고 화답했다. 영호-영자의 이야기를 지켜본 MC 고초희는 "솔로나라에서의 시간과 감정의 깊이는 말도 못하게 깊다"고 곱씹으며 두 사람의 앞날을 응원했다.


    SBS PLUS·ENA '나솔사계'는 '솔로나라'를 거쳐 간 110여명의 출연자들의 '그 후 이야기'를 담는 스핀오프 예능으로, 매주 목요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