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방송

남지현, '오인경' 그 자체[화보]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09.27 14:35

    01/03

    배우 남지현의 화보가 공개됐다.

    27일 매거진 <코스모폴리탄> 측이 tvN 토일드라마 '작은 아씨들'에서 이성적이고 사명감 투철한 기자 '오인경'으로 활약하고 있는 남지현과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는 극 중 '오인경'이 걸어 나온 듯 시크하고 분위기 있는 남지현의 모습을 담아내는 데 집중했다. 매니시한 수트부터 여성스러움이 느껴지는 스커트까지 다양한 룩과 완벽한 표정과 포즈를 보여주며 스태프들의 뜨거운 찬사를 받기도 했다.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남지현은 드라마 '작은 아씨들'에 대한 자신감과 함께 촬영 준비부터 현장에서 느꼈던 애정 어린 소회를 전하기도 했다. "앞으로 이런 팀을 쉽게 만나지는 못하겠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 김희원 감독, 정서경 작가, 배우, 그 외 현장 모든 스태프분들까지 모든 게 잘 맞아떨어졌던 것 같다"고 말하며 '작은 아씨들'의 이야기를 많은 분들께 공유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극 중 캐릭터와 같이 20대를 치열하게 보내고 있는 남지현은 "나에게는 조금이라도 나은 방향으로 나아가는 것이 중요하다. 일을 병행하면서 학교를 다녔지만, 지금 이뤄나갈 수 있는 목표를 세우며 최선을 다해왔다"고 말하며 지금 나에게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 집중하며 매 순간 노력을 아끼지 않은 면모를 보이기도 했다.

    또한 '믿고 보는 배우', '작품 잘 고르는 배우'라는 수식어가 붙는 비결을 묻는 질문에는 "나 혼자 만들어 낸 수식어라고 생각하진 않는다. 들어온 작품 중에서 전과는 다른 모습을 지닌 캐릭터, 그중에서도 잘할 수 있는 역할을 고르기 때문에 다양한 작품을 보여드릴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답했다.

    사건의 진실에 다가서며 매회 캐릭터를 생생하게 그려내는 남지현의 물오른 연기력부터 드라마 '작은 아씨들'의 후반부 격변의 전개와 스토리는 많은 이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작은 아씨들'에서 활약을 펼치고 있는 남지현의 더 많은 화보 사진과 인터뷰는 <코스모폴리탄> 10월호와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