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리아킴, '15년째 열애중♥' 남친 공개…"결혼하자고 말하기 두려워" (금쪽상담소)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09.24 08:55

    사진: 채널A '금쪽상담소' 방송 캡처
    사진: 채널A '금쪽상담소' 방송 캡처

    안무가 리아킴이 15년간 만난 남자친구와 결혼이 두렵다고 전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채널A '금쪽상담소'에서는 세계적인 댄스 크루 '1MILLION'의 수장 리아킴이 출연했다. 이날 리아킴은 아스퍼거 증후군을 진단받고 치료 중이라며 "일주일 정도 매일 울었다. 가까운 사람들이 느꼈을 고통에 미안한 마음이 제일 컸다"고 털어놨다.


    아스퍼거 증후군은 사회적으로 서로 주고받는 대인관계에 문제가 있고, 행동이나 관심분야, 활동분야가 한정되어 있으며 같은 양상을 반복하는 상동적인 증세를 보이는 질환이다.


    또한, 리아킴은 방송을 통해 15년째 열애 중인 남자친구를 공개했다. 남자친구는 리아킴에 대해 "친한 후배를 소개해주는 자리에서 갑자기 이어폰을 끼고 음악을 들었다. 나중에 '아까 왜 그랬어?'라고 물어보니 '왜?'라고 했다"라는 일화를 전했고, 리아킴 역시 "같이 차에서 내리면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야 하는데, 남자친구를 안 기다리고 먼저 간다. '어떻게 그러냐'는 말도 많이 들었다"라고 경험담을 고백했다.


    이어 리아킴은 "결혼한다면 이 사람과 해야겠다는 생각이 있었다. 하지만 아스퍼거 증후군이라는 진단받고 나서는 '내가 먼저 결혼하자고 말할 수 있을까'라고 생각했다"라며 "장애가 있는 상태에서 아이를 낳았을 때 공감하지 못하고 제대로 상호작용하지 못하면 문제가 될 거라고 생각했다"고 고민을 전했다.


    이에 오은영 박사는 리아킴과 대화를 나눈 뒤 "아스퍼거 증후군이 아닌 성인 ADHD"라고 진단했하며 "리아킴은 기본적인 공감이 가능한 사람이다. 눈맞춤에도 어려움이 없다. 표정도 다양하고 상황에 맞게 나온다. 오늘 사회적인 의사소통에 전혀 문제가 없었다"라고 설명하며 리아킴을 응원해 훈훈하게 마무리했다.

    리아킴, '15년째 열애중♥' 남친 공개…"결혼하자고 말하기 두려워" (금쪽상담소)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