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볼빨간사춘기 출신 우지윤, '낯선아이'로 1년 9개월 만에 신보 발매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09.23 11:00

    사진: 더블엑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더블엑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싱어송라이터 낯선아이(우지윤)가 약 1년 9개월 만에 신보로 컴백한다.


    23일 낮 12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낯선아이는 신곡 '기상청(Areum)'을 공개, 새로운 음악을 대중들에게 선보인다.


    '기상청(Areum)'은 낯선아이가 선보이는 R&B 소울 장르의 인디 뮤직으로, 추분인 23일에 발매하는 이번 앨범에는 가을 감성이 가득 담겨 대중들에게 특별한 곡으로 자리 잡을 예정이다.


    특히 낯선아이는 소속사 더블엑스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기상청(Areum)'은 가을도 좋고, 1년 내내 듣기 좋은 곡"이라는 설명을 덧붙인 만큼, 낯선아이 만의 독보적인 감성을 대중들에게 선물한다.


    낯선아이는 앞서 '기상청(Areum)'의 로고모션과 뮤직비디오 티저를 공개하면서 컴백을 기다리는 팬들의 궁금증을 자극한 가운데, 앞서 'Bambi'를 시작으로 'O:circle', 'ha:f', 'D-O'를 통해 서정적인 감성을 선보였다면 이번 '기상청(Areum)'에서는 어떤 콘셉트와 가사들로 대중을 저격할지 기대가 모인다.


    한편, 낯선아이의 신곡 '기상청(Areum)'은 23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낯선아이는 앞으로도 다채로운 음악으로 자신 만의 장르를 구축해나갈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