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현빈X유해진→임윤아 환한 미소…'공조2', 500만 관객수 돌파 인증사진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9.22 10:23

    사진 : CJ엔터테인먼트,JK필름
    사진 : CJ엔터테인먼트,JK필름

    현빈, 유해진, 다니엘 헤니, 임윤아, 진선규 등의 열연이 담긴 영화 <공조2:인터내셔날>이 500만 관객수를 돌파했다.

    9월 극장가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 영화 <공조2: 인터내셔날> 이 개봉 16일째인 9월 22일(목) 오전 7시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는 올 여름 최고 흥행 기록을 달성한 <탑건: 매버릭>의 개봉 23일째보다 빠른 속도이자, 올해 극장가를 사로잡은 <범죄도시2>, <한산: 용의 출현>에 이어 한국영화 세 번째 500만 관객을 달성한 것으로 <공조2: 인터내셔날>의 독보적인 흥행 위력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공조2: 인터내셔날>은 <늑대사냥>을 비롯한 신작들의 공세를 모두 제치고, 실시간 예매율 1위를 수성하며 9월 극장가 흥행 대세임을 입증했다. 또한 개봉 3주차에도 CGV 골든에그지수 95%, 롯데시네마 관람객 평점 9.3점, 메가박스 실관람 평점 9.1점을 기록, 사그라들지 않는 극찬 세례까지 이어져 <공조2: 인터내셔날>을 향한 전 세대 관객의 흥행 열기를 실감케 한다.

    한편, <공조2: 인터내셔날>은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여기에 뉴페이스 해외파 FBI ‘잭’(다니엘 헤니)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 영화로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