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체인리액션' 최고 과몰입러 지코…이진호 "극장에서 영화보듯 리액션해"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2.09.14 12:56

    체인리액션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체인리액션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지코가 '체인리액션'에 가장 과몰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 서울에서는 쿠팡플레이 새 예능 '체인리액션' 제작발표회가 열려 연출을 맡은 김용대 PD, 극본을 담당한 조미선 작가와 유인나, 지코, 이진호, 브레이브걸스 유정이 참석했다.


    '체인리액션'은 지상낙원 사이판으로 떠난 8명의 남녀가 체인으로 묶여 밤과 낮을 함께 보내는 짜릿한 리얼 데이팅 예능으로, 신선한 설정, 핫한 비주얼과 시원한 사이판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화끈한 연애 리얼리티로 기대를 모은다.


    이들의 데이팅을 지켜보는 입장인 만큼, 누가 가장 과몰입했는지 묻자 감독, 작가, 패널들은 물론, 본인까지도 지코를 지목했다. 이진호는 "지코 씨가 정말 극장에서 영화를 집중해서 보는 것처럼 몸짓으로도 표현해가며 본다"라고 말했다. 유인나 역시 "얼굴도 빨개지고 입틀막하는 모습도 나오고, 중간에 '잠깐만요' 하면서 멈추기도 했다. 저는 제가 감정과잉인가 했는데, 저보다 더한 분이 있다. 지코 씨의 표정을 꼭 보셔야 한다"라고 당부했다.


    이에 지코는 "저는 사실 집에 혼자 있을 때도 항상 영화나 드라마 등 여러 콘텐츠를 계속 끊임없이 보는 유형의 집돌이"라며 "'체인리액션' 촬영 때도 내가 집에서 연애 리얼리티를 시청하는 느낌이 들 정도로 과몰입을 했던 것 같다. 그 상황 자체에 빠져서 넋 놓고 보고 자연스럽게 리액션이 나온 것 같다"라고 돌아봤다.


    한편 쿠팡플레이 첫 데이팅 예능 '체인리액션'은 오는 16일(금) 저녁 8시에 첫 공개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