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현빈X유해진 '또' 해냈다…'공조2' 334만 관객수 돌파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9.13 10:10

    사진 : CJ ENM,JK필름
    사진 : CJ ENM,JK필름

    배우 현빈, 유해진이 <공조>에 이어 <공조2: 인터내셔날>까지 큰 사랑을 받았다.

    영화 <공조2: 인터내셔날>이 9월 9일(금)부터 9월 12일(월)까지 추석 연휴 4일간 283만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수 3,343,579명을 기록했다. 특히 <공조2: 인터내셔날>은 지난 7일(수) 개봉한 이후 6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14일 연속 예매율 1위 기록이라는 무시무시한 흥행 위력을 보여주고 있어 앞으로 보여줄 흥행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추석 연휴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은 삼각 공조를 둘러싼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의 활약부터 스트레스를 싹 날려버리는 막강한 화력의 액션, 온 가족의 취향을 저격하는 유쾌한 웃음까지 다채로운 볼거리에 뜨거운 반응을 보내고 있어 <공조2: 인터내셔날>을 향한 입소문 열풍을 실감케 한다.

    여기에 액션, 코믹, 로맨스까지 장르를 넘나드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의 폭발적인 시너지는 극을 풍성하게 채우며 실관람객들로부터 열띤 호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렇듯 추석 연휴 독보적인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남다른 흥행 저력을 보여준 <공조2: 인터내셔날>은 9월 극장가를 완벽하게 사로잡으며 그 열기를 이어갈 것이다.

    한편, 현빈, 유해진, 임윤아, 다니엘 헤니, 진선규 등의 열연이 담긴 <공조2: 인터내셔날>은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여기에 뉴페이스 해외파 FBI ‘잭’(다니엘 헤니)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 영화로 현재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